현대캐피탈, ‘현대·기아차 주요 차종’ 특화 전용 프로그램 선보여
현대캐피탈, ‘현대·기아차 주요 차종’ 특화 전용 프로그램 선보여
  • 정우교 기자
  • 승인 2019.09.10 09: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초장기 ‘10Ⅹ10할부’ 프로그램 및 기아차 ‘신차교환 프로그램’ 진행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정우교 기자)

ⓒ현대캐피탈
ⓒ현대캐피탈

현대캐피탈은 10일 현대·기아차 주요 차종에 특화된 전용 프로그램을 선보인다고 밝혔다. 

우선, 현대캐피탈은 현대차의 인기차종인 코나/베뉴를 대상으로 최대 120개월 할부가 가능한 초장기 '10Ⅹ10할부' 프로그램을 선보인다. 2030 혼라이프 밀레니얼 세대를 타겟으로 월 납입금 부담을 크게 낮춰 소형 SUV 차종의 구매를 지원하는것이 특징이다. 

해당 프로그램을 통하면 월 10만원대로 현대차 베뉴와 코나 차량을 이용할 수 있다. 

현대차 하이브리드 차종을 위한 전용 프로그램도 선보인다. 현대캐피탈은 현대자동차와 함께 그랜저 HEV와 아이오닉 HEV에 'H+할부'를 적용했다. 해당 전용 프로그램을 통하면 최대 84개월까지 할부 이용이 가능해 그랜저 HEV차량을 월 30만원대로 구매할 수 있다. 

또한 기아차 주요 차종에 대해서는 '신차교환 프로그램'도 새롭게 선보이고 있다. 해당 프로그램은 K5/스포티지/쏘렌토를 1년간 이자만 니며 이용하다가 1년 후 해당 차종의 신모델로 재구매할 경우, 기존차량을 차량가 최대 77%까지 보장해주며 최대 200만원까지 지원해준다. 

이와 함께 기아차 인기차종에 대한 초저금리 할부 이벤트도 진행한다. 이달 한달간 현대캐피탈을 통하면 △모닝 △K3 △K5 △스포티지 △쏘렌토는 0.9%, △K9 △스팅어 △카니발은 최대 2.8% 금리로 할부프로그램을 이용할 수 있다. 만약 고객이 현대카드로 선수금을 결제한다면, 각각 무이자, 1.9%까지 금리는 내려간다. 

현대캐피탈 관계자는 "현대·기아차 인기 차종에 특화된 전용 프로그램을 마련했다"면서 "해당 프로그램을 통하면 원하는 차량을 합리적으로 구매할 수 있다"고 전했다. 

담당업무 : 증권·보험·카드등 제2금융권을 담당합니다.
좌우명 : 우공이산(愚公移山)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