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화재, 3분기 누적 당기순이익 5859억원…전년대비 35.1% 감소
삼성화재, 3분기 누적 당기순이익 5859억원…전년대비 35.1% 감소
  • 정우교 기자
  • 승인 2019.11.14 15: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분기 원수보험료 전년동기대비 3.0% 상승…14조1109억원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정우교 기자)

ⓒ삼성화재
ⓒ삼성화재

삼성화재는 14일 올해 3분기 누계 당기순이익은 5859억원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이는 전년대비 35.1% 감소한 수치로, 지난해 5월 관계사 주식 처분 기저 효과 제외 시 세전 이익은 24.2% 줄어든 것으로 나타났다. 

이날 삼성화재의 자료에 따르면 올해 3분기 원수보험료는 전년동기대비 3.0% 늘어난 14조1109억원으로 나타났다. 보험 종목별로는 자동차보험 7.6%, 장기보험 1.1%, 일반보험 4.6% 등 모든 사업부문에서 성장세를 보였다. 

또한 보험영업효율을 판단하는 합산비율(손해율+사업비율)은 전년보다 2.1%p 상승한 104.9%를 기록했다. 삼성화재에 따르면 이는 원가 인상에 따른 자동차보험 손해율 상승과 일반보험 일회성 손실, 장기보험 매출 확대에 따라 선집행된 사업비 증가에 기인했다.

이와 함께 9월말 기준 삼성화재 자산은 84조5747억원, RBC비율은 362%을 기록하고 있다. 

삼성화재 관계자는 "현재 삼성화재는 100년 기업으로서의 미래를 준비하는 중"이라면서 "앞으로도 삼성화재는 담대한 도전과 과감한 실행을 통해 고객에게 새로운 미래를 제공하는 회사가 되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전했다. 

담당업무 : 증권·보험·카드등 제2금융권을 담당합니다.
좌우명 : 우공이산(愚公移山)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