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오늘] 이철희 “임종석 불출마, 아름다운 선택”
[정치오늘] 이철희 “임종석 불출마, 아름다운 선택”
  • 조서영 기자
  • 승인 2019.11.19 17: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文 “제주어선 침몰, 인명구조에 최선 다할 것”
김병준, 대구 수성 갑 불출마 의사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조서영 기자)

문재인 대통령이 19일 제주어선 침몰과 관련 “모든 자원을 총동원해 인명구조에 최선을 다하라”고 지시했다.ⓒ뉴시스
문재인 대통령이 19일 제주어선 침몰과 관련 “모든 자원을 총동원해 인명구조에 최선을 다하라”고 지시했다. 사진은 12일 부산에서 열린 현장국무회의에 참석해 모두발언을 하는 모습이다.ⓒ뉴시스

文 “제주어선 침몰, 인명구조에 최선 다할 것”

문재인 대통령이 19일 제주어선 침몰과 관련 “모든 자원을 총동원해 인명구조에 최선을 다하라”고 지시했다.

이날 오후 고민정 청와대 대변인의 서면브리핑에 따르면 문 대통령은 “높은 파고와 차가운 수온으로 신속한 구조가 무엇보다 중요한 만큼 행정안전부 장관과 해양수산부 장관이 해경해군지자체 등 관련 기관과 합동 구조 활동이 효율적으로 진행되도록 상황을 철저히 관리하라”고 지시한 것으로 알려졌다.

또한 문 대통령은 피해자 가족들에게도 연락해 수색 및 구조 활동 진행상황을 최대한 신속하게 알려주고, 지원을 다할 것을 당부했다.

한편 같은 날 오전 제주해양경찰서에 제주 차귀도 서쪽 76km 해상에서 통영 선적 연승어선 대성호에 화재가 발생했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더불어민주당 이철희 의원이 19일 임종석 전 대통령 비서실장의 총선 불출마를 두고 “아름다운 선택”이라고 평가했다. 사진은 같은 날 법제사법위원회 전체회의에 참석한 모습이다.ⓒ뉴시스
더불어민주당 이철희 의원이 19일 임종석 전 대통령 비서실장의 총선 불출마를 두고 “아름다운 선택”이라고 평가했다. 사진은 같은 날 법제사법위원회 전체회의에 참석한 모습이다.ⓒ뉴시스

이철희 “임종석 불출마, 아름다운 선택”

더불어민주당 이철희 의원이 19일 임종석 전 대통령 비서실장의 총선 불출마를 두고 “아름다운 선택”이라고 평가했다.

이날 오전 이 의원은 CBS 라디오 ‘김현정의 뉴스쇼’ 인터뷰에서 “(총선 불출마가) 더 적극적으로 386이라고 하는 86세대가 퇴출돼야 한다 이런 뜻은 아닐 것”이라면서도 “새로운 시대를 열어가는 산파의 역할을 우리가 해줘야 되는 것 아니냐”고 말했다.

아울러 그는 86 퇴진론과 관련해 “때를 알고 조금 일찍 떠나주는 게 맞다고 본다”며 “(버티면) 아름다운 퇴장이 안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또한 그는 “당에서 자발적으로 총선 불출마 의사를 밝힌 분들은 15~20명 정도”라며 “예비 후보 등록 기간 시점 12월 중순 쯤이면 진퇴를 분명하게 얘기할 상황이 올 것”이라 설명했다.

자유한국당 김병준 전 비상대책위원장이 19일 “대구 수성 갑에 출마하지 않겠다”고 밝혔다. 사진은 12일 대구 김광석 다시그리기길 야외콘서트홀에서 진행된 저자 북콘서트에서 도서 소개하는 모습이다.ⓒ뉴시스
자유한국당 김병준 전 비상대책위원장이 19일 “대구 수성 갑에 출마하지 않겠다”고 밝혔다. 사진은 12일 대구 김광석 다시그리기길 야외콘서트홀에서 진행된 저자 북콘서트에서 도서 소개하는 모습이다.ⓒ뉴시스

김병준, 대구 수성 갑 불출마 의사

자유한국당 김병준 전 비상대책위원장이 19일 “대구 수성 갑에 출마하지 않겠다”며 대신 서울지역 험지출마 등 당을 위해 기여할 수 있는 일을 고민할 것“이라 밝혔다.

이날 오전 김 전 비대위원장은 본인의 페이스북을 통해 “대구‧경북이 새로운 모습으로 그 정치적 위상을 회복해야 한다는 생각에는 변함이 없다”며 “어디서 무엇을 하건 이를 위해 힘쓰겠다”고 강조했다.

또 그는 “한국당과 보수 정치가 직면하고 있는 여러 가지 어려움을 보아 이해해주시고 용서해 주시길 바란다”며 “대구에서 가졌던 각종의 모임 등 소중한 인연을 계속 이어갔으면 한다”고 덧붙였다.

담당업무 : 정치부 기자입니다
좌우명 : 행복하게 살자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