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닝오늘] 게임업계, 신규 확장팩으로 넥스트 페이즈 시작…‘첩첩산중’ 롯데마트의 위기?
[모닝오늘] 게임업계, 신규 확장팩으로 넥스트 페이즈 시작…‘첩첩산중’ 롯데마트의 위기?
  • 손정은 기자
  • 승인 2019.11.22 07: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 = 손정은 기자)

검단신도시 예미지 트리플에듀 견본주택 내부 ⓒ금성백조
검단신도시 예미지 트리플에듀 견본주택 내부 ⓒ금성백조

검단신도시, '브랜드=청약성공' 공식 깨졌다…"관건은 입지"

인천 서구 검단신도시 청약시장이 변화하는 모양새다. '브랜드 아파트=청약성공'이라는 공식은 깨지고 '입지'가 우수한 단지에 청약통장이 몰리는 현상이 나타난 것이다.

21일 금융결제원 아파트투유에 따르면 검단신도시 청약시장은 2018년 첫 분양을 시작한 이후 줄곧 브랜드 아파트가 강세를 보였다.

http://www.sisaon.co.kr/news/articleView.html?idxno=104709

권혁호 기아차 국내사업본부장 부사장(왼쪽)과 카림 하비브 기아차 디자인센터장이 21일 오전 경기 용인시 기아 비전스퀘어에서 열린 기아자동차 3세대 신형 'K5' 미디어 프리뷰 행사에서 K5를 선보이고 있다. ⓒ시사오늘 권희정 기자
권혁호 기아차 국내사업본부장 부사장(왼쪽)과 카림 하비브 기아차 디자인센터장이 21일 오전 경기 용인시 기아 비전스퀘어에서 열린 기아자동차 3세대 신형 'K5' 미디어 프리뷰 행사에서 K5를 선보이고 있다. ⓒ시사오늘 권희정 기자

기아차, K5 풀체인지 인기 실감…'年7만 대' 공격적 마케팅 나선다

기아차가 3세대 K5의 판매 목표치를 기존 6만 대에 7만 대로 대폭 늘렸다. 3세대 K5가 사전 계약 전부터 온라인을 중심으로 큰 관심과 호응을 얻고 있는 만큼, 이에 발맞춰 공격적인 마케팅에 나서겠다는 의지로 읽히고 있다.

http://www.sisaon.co.kr/news/articleView.html?idxno=104718

롯데마트 로고 ⓒ롯데마트
롯데마트 로고 ⓒ롯데마트

'첩첩산중' 롯데마트…실적 악화·과징금 폭탄까지

부진의 늪에 빠진 롯데마트가 납품업체에 '갑질'을 했다는 이유로 400억대의 과징금까지 부과받으면서 '첩첩산중'에 빠졌다. 회사 측은 행정소송에 나서겠다는 입장이지만 기업 이미지는 또 한 번 추락해 안팎으로 위기감이 커지고 있다.

http://www.sisaon.co.kr/news/articleView.html?idxno=104723

게임사들은 대규모 확장팩 및 업데이트를 통해 게임에 혁신적 변화를 불러일으키고 있다. ⓒ시사오늘 김유종
게임사들은 대규모 확장팩 및 업데이트를 통해 게임에 혁신적 변화를 불러일으키고 있다. ⓒ시사오늘 김유종

혁신적 변화…게임업계, 신규 확장팩으로 넥스트 페이즈 시작

게임사들이 최신 그래픽 업그레이드와, 신규 캠페인, 완전히 새로워진 시스템 등을 도입한 대규모 확장팩 및 업데이트를 통해 게임에 혁신적 변화를 불러일으키고 있다.

21일 카카오게임즈가 서비스하고 그라인딩 기어 게임즈가 개발한 핵 앤 슬래시 PC온라인게임 '패스 오브 엑자일'은 뉴질랜드에서 개최된 '엑자일콘' 행사를 통해 '패스 오브 엑자일2'를 공개했다.

http://www.sisaon.co.kr/news/articleView.html?idxno=104724

이용우, 윤호영 카카오뱅크 대표이사 ⓒ시사오늘 권희정 기자
이용우, 윤호영 카카오뱅크 대표이사 ⓒ시사오늘 권희정 기자

카카오, 카카오 뱅크 최대주주 됐다…무엇이 달라질까?

카카오가 오는 22일 카카오뱅크의 최대주주로 올라서게 됐다. 금융과 ICT의 결합으로 시너지 효과가 기대되는 가운데 카카오뱅크가 어떻게 성장해나갈지 주목받고 있다.

금융위원회는 지난 20일 정례회의를 열고, 한국투자금융지주와 한국투자밸류자산운용의 카카오은행 주식보유한도 초과보유 안건을 승인했다고 밝혔다.

http://www.sisaon.co.kr/news/articleView.html?idxno=104726

담당업무 : IT, 통신, O2O, 생활가전 등을 담당합니다.
좌우명 : 매순간 최선을.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