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드뉴스] 2020년 경자년(庚子年), ‘쥐’ 의미는?
[카드뉴스] 2020년 경자년(庚子年), ‘쥐’ 의미는?
  • 그래픽= 김유종/글= 손정은 기자
  • 승인 2019.12.30 09: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 = 손정은 기자/이미지출처= Getty Image Bank)

 

2019년 기해년이 지고 2020년 경자년이 다가오는데요. 새해를 맞이하는 것만큼 설레는 일도 없을 겁니다.

그런 의미에서 다가오는 경자년 쥐의 뜻을 알아볼까요? 쥐띠 해인 경자년은 풍요와 희망, 기회의 해라고 합니다.

특히 2020년 경자년은 힘이 아주 센 '흰쥐의 해'라고 하네요. 흰쥐는 쥐 중에서도 가장 우두머리 쥐이자 매우 지혜로워 사물의 본질을 꿰뚫는 데다 생존 적응력까지 뛰어난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또한 경자년의 경은 금(金), 자는 수(水)로, 하얗고 맑은 냉철한 이성이 기운이 충만한 해인 동시에 큰 바위에서 물이 콸콸 솟는 해이기도 하네요.

이로써 경자년은 아무리 힘든 일을 만나도 바위처럼 꿋꿋이 흔들리지 않고 버틸 수 있는 해라고 합니다.

십이지의 첫 동물인 쥐처럼 부지런히 움직이며 길한 해가 된다고도 하네요.

기해년은 가지만, 다가오는 경자년 쥐의 좋은 기운으로 원하시는 모든 일 이루시길 바라봅니다.

담당업무 : 백화점, 편의점, 홈쇼핑, 제약 등을 담당합니다.
좌우명 : 매순간 최선을.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