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동차오늘] 현대차, EV 콘셉트카 ‘프로페시’ 티저 공개…토요타, 캠리 스포츠 에디션 출시
[자동차오늘] 현대차, EV 콘셉트카 ‘프로페시’ 티저 공개…토요타, 캠리 스포츠 에디션 출시
  • 장대한 기자
  • 승인 2020.02.14 17: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장대한 기자)

2020 제네바 모터쇼에서 공개될 예정인 현대차 EV 콘셉트카 ‘프로페시’의 티저 이미지. ⓒ 현대자동차
2020 제네바 모터쇼에서 공개될 예정인 현대차 EV 콘셉트카 ‘프로페시’의 티저 이미지. ⓒ 현대자동차

현대차, EV 콘셉트카 ‘프로페시’ 티저 공개

현대자동차는 미래 디자인의 방향성을 담아낸 새로운 EV 콘셉트카 ‘프로페시(Prophecy)’의 티저 이미지를 14일 공개했다고 밝혔다.

이번 EV 콘셉트카는 현대차 디자인 철학 '센슈어스 스포티니스'를 한층 더 확장, 현대차 EV 라인업의 디자인 아이콘이자 미래 디자인 방향성을 제시하는 모델이다.

외관은 공기역학적 디자인에서 영감을 받아 앞쪽에서 뒤쪽까지 풍부하게 흐르는 듯한 우아한 곡선의 실루엣을 자랑한다. 통합 스포일러와 픽셀 램프 후미등으로 강조된 후면부는 공기저항을 줄이기 위해 매끈하게 빠진 항공기의 후미를 닮아 속도감을 자아낸다.

이상엽 현대디자인센터장 전무는 "이번에 선보일 프로페시 콘셉트카는 유행을 따르지 않고, 세월을 초월하는 아름다움을 강조했다"며 "이번 콘셉트카의 독특한 디자인은 현대차 디자인의 지평을 한층 더 넓힐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EV 콘셉트카 프로페시는 다음달 스위스 제네바 팔렉스포에서 열리는 ‘2020 제네바 국제 모터쇼’에서 공개될 예정이다.

토요타 코리아, 캠리 스포츠 에디션 출시

토요타 코리아는 14일 토요타 강남 전시장에서 ‘캠리 스포츠 에디션’ 미디어 포토세션 행사를 갖고 200대 한정판매에 들어간다고 밝혔다.

이번에 선보인 캠리 스포츠 에디션은 기존 캠리 가솔린 차량에 △전용 프론트 그릴△사이드 그릴 △블랙·실버 투톤의 18인치 휠 △트윈 팁 머플러 △사이드 로커 패널 △리어 스포일러 등을 더해 스포티한 스타일을 구현한 것이 특징이다. 더불어 아웃사이드 미러, 루프, 리어 스포일러를 블랙컬러로 마감한 투톤 색상의 모델을 선택할 수 있도록 했다.

실내는 헥사곤 패턴 시트, 인스트루먼트 패널 메탈 패턴 트림과 더불어 9 스피커 JBL 프리미엄 오디오 시스템과 파노라마 선루프 등이 적용됐다. 이 외에도 예방 안전 기술인 TSS(Toyota Safety Sense)와 10 SRS 에어백, 전자식 파킹 브레이크와 오토 홀드 등이 탑재됐다.

동력성능은 2.5 다이나믹 포스 가솔린 엔진과 높은 강성의 TNGA 플랫폼을 바탕으로 기존 캠리가 가진 최고출력 207마력, 최대토크 24.8kgm을 발휘한다. 여기에 새롭게 적용한 스티어링 휠 패들 시프트는 스포츠 주행모드에서 더욱 다이나믹한 드라이빙을 제공한다.

타케무라 노부유키 토요타 코리아 사장은 "고객의 다양한 니즈를 충족시키고자 캠리 스포츠 에디션을 선보이게 됐다"며 "스포티하면서도 스타일리시한 디자인으로 새롭게 선보이는 캠리 스포츠 에디션과 함께 드라이빙의 즐거움을 느껴보길 바란다"고 말했다.

현대차그룹, 미국 IIHS 충돌 평가서 17개 차종 최고 안전성 입증

현대자동차그룹은 미국 고속도로 안전보험협회(이하 IIHS)가 지난 13일 발표한 충돌 평가에서 총 17개 차량이 가장 안전한 차량에 부여하는 ‘톱 세이프티 픽 플러스’과 ‘톱 세이프티 픽’ 등급을 부여받았다고 14일 밝혔다.

톱 세이프티 픽 플러스 등급을 받은 차종은 △현대차 넥쏘 △제네시스 G70 △G80 등 3개 차종이며, 톱 세이프티 픽 등급에는 △아반떼(현지명 엘란트라) △i30(현지명 엘란트라 GT) △벨로스터 △쏘나타 △코나 △투싼 △팰리세이드 △싼타페 등 현대차 8개 차종과 △K3(현지명 포르테) △쏘울 △스팅어 △스포티지 △쏘렌토 △텔루라이드 등 기아차 6개 차종이 이름을 올렸다.

특히 IIHS는 올해 톱 세이프티 픽 플러스 23개 차종과 톱 세이프티 픽 41개 차종 등 총 64개 차종을 최고 안전한 차로 선정했는 데, 현대차그룹은 글로벌 자동차 업체 중 가장 많은 17개 차종이 이름을 올리며 최고 수준의 안전성을 입증받았다.

현대차그룹 관계자는 "이번 IIHS 충돌 평가를 통해 현대차와 기아차, 제네시스의 높은 안전성을 다시 한 번 인정받았다"며 "앞으로도 고객의 안전을 최우선으로 고려하는 브랜드로 자리잡기 위해 전 직원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담당업무 : 자동차, 항공, 철강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좌우명 : 생각하는 대로 살지 않으면, 사는대로 생각하게 된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