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금융 조용병號 ‘릴레이 기부’ 물꼬…“코로나19 함께 이겨내요”
신한금융 조용병號 ‘릴레이 기부’ 물꼬…“코로나19 함께 이겨내요”
  • 박진영 기자
  • 승인 2020.03.03 13: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 극복 위한 ‘Hope Together 캠페인’ 진행 …총 50억 원 기부 목표
5일부터 와디즈(wadiz) 플랫폼內 소셜 기부 프로젝트 통해 누구나 참여 가능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박진영 기자)

신한금융그룹(회장 조용병)은 오늘부터 4개월 간 코로나19 확산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국민들에게 힘을 실어주기 위해 총 50억원을 목표로 'Hope Together 캠페인'을 진행한다. 신한금융희망재단은 오늘 오전 올해 첫 이사회를 열고 코로나 19로 인한 국가적 위기를 극복하기 위한 후원방안에 대해 결의했다. 이날 신한금융희망재단 이사회에서 이사들이 후원 방안에 대해 논의하고 있다. (사진 왼쪽부터 시계방향으로 신한금융희망재단 조용병 이사장, 성용락 감사, 신한금융지주 김정훈 부장, 김봉래 이사, 김석동 이사) ⓒ신한금융그룹
신한금융그룹(회장 조용병)은 오늘부터 4개월 간 코로나19 확산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국민들에게 힘을 실어주기 위해 총 50억원을 목표로 'Hope Together 캠페인'을 진행한다. 신한금융희망재단은 오늘 오전 올해 첫 이사회를 열고 코로나 19로 인한 국가적 위기를 극복하기 위한 후원방안에 대해 결의했다. 이날 신한금융희망재단 이사회에서 이사들이 후원 방안에 대해 논의하고 있다. (사진 왼쪽부터 시계방향으로 신한금융희망재단 조용병 이사장, 성용락 감사, 신한금융지주 김정훈 부장, 김봉래 이사, 김석동 이사) ⓒ신한금융그룹

신한금융그룹은 이날부터 4개월 간 코로나19 확산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국민들에게 힘을 실어주는 'Hope Together 캠페인'을 실시한다고 3일 밝혔다.

'Hope Together 캠페인'은 최근 코로나19로 힘든 시기를 보내고 있는 국민들을 위해 신한금융 전 그룹사와 크라우드펀딩 플랫폼 와디즈의 소셜 기부(Social Donation) 프로젝트를 통해 대한민국 국민이 참여해 다시 건강한 대한민국이 될 수 있도록 힘을 모으자는 취지에서 기획됐다.

이번 'Hope Together 캠페인'은 3월부터 6월까지 4개월 동안 총 50억원 모금을 목표로 진행되며 사회적 관심 유도 및 기부 활성화를 위해 세 가지 컨셉으로 진행할 계획이다.

먼저 질병대책본부, 광역의료시설 등 코로나 19 극복을 위해 최일선에서 밤낮없이 고생하는 의료진들과 돌봄공백에 노출된 소외계층 아동들에게 ‘생필품 KIT 및 Meal Box’ 등 일상생활에 가장 필요한 물품을 지원하는 캠페인을 진행한다. 

또한 코로나19의 완전한 종식을 기원하고, 금번 코로나19로 직· 간접적인 피해를 입은 자영업자 및 영세 소상공인들을 지원하기 위한 캠페인이 진행된다. 이를 위해 생계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서민들에게 온누리상품권을 지원해 지역경제 활성화 및 소외계층을 후원할 계획이다.

신한은행, 신한카드, 신한금융투자 등 신한금융의 전 그룹사가 매주 분담해 마련한 기부금과 함께 대국민 참여로 모금된 기부금은 4개월에 걸쳐 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대구경북지역 등 전국 의료시설 및 NGO단체에 전달된다.

마지막으로 신한금융희망재단(이사장 조용병)이 코로나19로 발생한 사회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10억원을 투입해 지역사회의 회복을 돕는 공모사업 방식의 CSR사업을 추진할 예정이다. 신한금융희망재단은 오늘 오전 올해 첫 이사회를 열고 코로나19로 인한 국가적 위기를 극복하기 위한 후원 방안에 대해 결의했다.

'Hope Together 캠페인'에 참여하고 싶은 국민들은 5일부터 신한금융과 와디즈가 함께 만든 소셜 기부 프로젝트를 통해 기부 캠페인에 참여할 수 있다.

한편, 신한금융은 코로나19 피해 극복을 위해 지난 2월부터 전사적인 종합지원대책을 수립해 각종 지원을 실시하고 있다.

먼저 그룹 차원에서 노인 · 아동 · 장애인 · 저소득가정 등 소외계층을 대상으로 총 20만 개의 마스크를 구매해 배포했으며, 현재 가장 피해가 많은 대구지역에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총 1만개의 마스크를 긴급 지원했다.

또한 신한은행, 제주은행 등 그룹의 은행 계열사를 중심으로 소상공인 및 중소기업에 총 5000억원 규모의 긴급 자금지원을 실시하기로 했으며, 피해기업 연체이자 면제 등 금융 지원을 병행하기로 했다.

신한은행은 중국 수출기업 대상 수출안전망 보험 무료 가입 지원 및 대중국 수출 중소기업 대상 매입외환 입금 지연 발생 시 연체 가산금리(1.5%) 1개월 면제와 함께 수출환어음 부도 1개월 유예 지원도 하고 있다. 이와 별도로 신한은행 중국 현지법인은 중국 내 코로나19 피해 지원을 위해 후원금 200만 위안을 기부했다.

이와 더불어 전국의 신한은행 소유 건물에 입점한 소상공인을 대상으로 앞으로 3개월간 월 100만원 한도로 월 임차료를 30% 감면키로 했다.

그리고 신한카드는 소상공인 지원하기 위해 연 매출 5억원 이하 영세가맹점 232만 개를 대상으로 2~3개월 무이자 할부서비스를 지원하고, 가맹점주를 대상으로 사업자금대출 이자율을 30% 인하했다.

또한 소상공인 상생 플랫폼인 ‘MySHOP’을 통해 각종 마케팅 지원을 시행하고 있다. 빅데이터와 소비성향을 분석해 코로나 19로 매출에 타격을 입은 영세 자영업자에게 무료 마케팅 지원을 하고 있으며, ‘올댓쇼핑’ 내 중소기업·소상공인 전용관을 신설해 상품판매 활로 확대를 돕고 있다.

신한생명과 오렌지라이프는 금번 코로나 19로 직접적인 피해를 입은 고객을 대상으로 보험료 및 보험계약 대출이자를 최장 6개월 간 납입 유예하고, 보험료 미납으로 인한 계약 실효를 방지하는 특별 부활제도를 도입했다. 이와 별도로 오렌지라이프는 전국 아동복지기관을 대상으로 아동용 마스크 및 마스크 필터를 기부했다.

이날 신한금융희망재단 이사회에 참석한 조용병 회장은 “이번 ‘Hope Together 캠페인’은 대한민국 전체가 코로나19로 힘든 시기를 보내고 있는 상황에서 국민들과 신한금융이 함께 힘을 모아 이 어려움을 극복하자는 취지로 기획했다” 며, “국민들과 신한금융 전 그룹사가 함께 힘을 모아 조속히 이 위기를 극복해 다시 건강한 대한민국이 될 수 있기를 희망한다”고 밝혔다.

담당업무 : 은행 출입하고 있습니다.
좌우명 : 생각하는 대로 살지 않으면 사는 대로 생각하게 된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