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은행오늘] 우리銀, 빅데이터 활용 금융의 초(超)개인화 나선다 …DGB대구銀, ‘똑디 체크카드’ 출시
[은행오늘] 우리銀, 빅데이터 활용 금융의 초(超)개인화 나선다 …DGB대구銀, ‘똑디 체크카드’ 출시
  • 박진영 기자
  • 승인 2020.03.17 16: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박진영 기자)

하나은행은 중소기업기술정보진흥원과 함께 중소기업 R&D 수행 기업의 코로나19 위기극복을 위한 특별 금융지원을 실시한다고 17일 밝혔다. ⓒ하나은행
하나은행은 중소기업기술정보진흥원과 함께 중소기업 R&D 수행 기업의 코로나19 위기극복을 위한 특별 금융지원을 실시한다고 17일 밝혔다. ⓒ하나은행

하나은행, 중소기업기술정보진흥원과 코로나19 위기극복 위한 중소기업 금융지원

하나은행은 중소기업기술정보진흥원과 함께 중소기업 R&D 수행 기업의 코로나19 위기극복을 위한 특별 금융지원을 실시한다고 17일 밝혔다.

하나은행은 2017년 중소벤처기업부로부터 ‘중소기업 R&D 사업화 전담은행’으로 선정된 이래로 중소기업 R&D 사업을 성공적으로 수행한 업체를 대상으로 신기술, 신제품의 사업화를 위해 저금리의 금융지원 등을 지속적으로 해오고 있다.

하나은행은 특히 코로나19의 영향으로 어려움을 겪는 중소기업 R&D 수행 기업에 대해 총 1,100억원 한도로 업체당 5억원 이내의 경영안정 특별자금을 신규 지원하고, 최대 1.83%의 우대금리를 제공한다.

하나은행 관계자는 “중소기업 R&D 사업화 전담은행으로서 참여 기업의 안정적인 경영환경을 위해 특별자금을 지원하게 되었다”며, “앞으로도 중소기업기술정보진흥원과 긴밀히 협력하여 중소기업이 기술 개발에 매진할 수 있게 최선을 다 하겠다”고 밝혔다.

IBK기업은행, 보증재단 위탁업무 수행 위한 직원 배치

IBK기업은행은 신용보증재단의 보증서 심사·발급 기간 단축을 지원하기 위해 임금피크 직원과 신임 지점장 교육 중인 직원 120여명을 전국 영업점에 배치했다고 17일 밝혔다.

배치된 직원은 보증재단 관련 대출 신청이 많은 영업점에서 소상공인·자영업자 등을 대상으로 상담, 서류 접수, 현장 실사 등의 업무를 담당할 예정이다.

기업은행 관계자는 “대출 신청 쏠림, 보증 심사 지연으로 애타는 소상공인을 위해 직원의 배치를 결정했고, 추후 추가 배치도 검토 중”이라고 전했다.

한편 기업은행은 코로나19 피해기업을 위해 여러 금융 지원을 실시 중이다.

지난 2월 기업은행은 코로나19 피해기업 대상 특별지원 대출이 출시 한 달여 만에 조기 소진돼 한도를 1천억원 늘렸다. 소상공인 특별지원대출인 ‘해내리대출’도 한도를 1조원으로 증액했다.

또 기업은행은 3.2조원 규모의 대출금리 1%대 초저금리 특별대출, 지역보증재단과 체결한 업무협약 등 코로나19 피해기업을 위해 약 30여개의 상품과 제도를 운용 중이다.

금융애로 해소를 위한 지원 방안 외에도 다양한 비금융 지원도 실시 중이다.

기업은행은 임직원 교육시설인 충주연수원을 코로나19 경증 환자 치료를 위해 제공했다. 기업은행 소유 부동산 임대료를 30% 인하해 ‘착한 임대인 운동’에도 동참했다.

우리은행, 빅데이터 활용 금융의 초(超)개인화 나선다

우리은행은 빅데이터를 활용해 금융의 초(超)개인화를 추진할 계획이라고 17일 밝혔다. 금융의 초(超)개인화란 빅데이터 기술로 분석된 다수의 고객 정보를 바탕으로 각각의 고객에게 맞춤형 상품과 서비스를 제공하는 것을 뜻한다.

우리은행은 이를 위해 지난해부터 고객을 세분화하고, 고객군별 마케팅 모델을 개발했다. 고객군별 은행거래 유입·이탈 패턴에 기반해 개별 고객의 금융거래 변화를 사전에 인지하고 이를 마케팅에 활용하고 있다.

올해에는 모든 거래채널에 대하여 이용 시점 및 선호도 등을 분석하여 마케팅에 활용할 수 있는 고객 이용 채널 최적화 모델을 완성한다는 계획이다. 또한, 우리WON뱅킹의 디지털 로그(Log)를 전면 개편하여 고객 행동패턴 분석과 고객 여정 분석도 함께 진행하고 있다.

인공지능을 이용하여 음성, 텍스트와 같은 비정형 데이터 분석을 통해 고객맞춤형 마케팅에 활용할 예정이다.

수천만 건의 고객센터 음성 상담내역, 영업점 직원이 입력한 고객상담 내용, 고객이 남긴 자금용도 자료 등을 데이터로 전환하여 분석하고, 고객의 니즈를 파악해 해당 고객에게 맞는 상품과 서비스를 추천한다. 이미 지난해 개념검증(PoC)을 완료했고, 올해 안에 본격적으로 시행할 예정이다.

KB국민은행 Liiv M(리브엠), 대구·경북지역 고객 대상 통신비 지원

KB국민은행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대구·경북지역 고객을 대상으로 3월부터 5월까지 Liiv M(이하 리브엠) 통신비를 지원한다고 밝혔다.

이번 통신비 지원은 요금제와 상관없이 기본료를 면제한다. 지원대상은 USIM 배송지 주소지가 대구·경북인 고객이며, 기존 리브엠 가입자뿐만 아니라 4월 30일까지 개통을 완료한 고객 모두가 혜택을 받을 수 있다.

한편, KB국민은행 리브엠은 지난 2월 중국 우한에서 입국 후 격리 수용된 교민에게 총 800개의 유심을 제공하여 무료 통신서비스를 지원한 바 있다.

DGB대구은행은 카페와 영화, 편의점은 물론 다양한 잡화점에서 특화된 할인 서비스를 받을 수 있는 ‘똑똑한 즐거움이 가득-똑디 체크카드’를 출시하고 출시 기념이벤트를 실시한다고 17일 밝혔다. ⓒDGB대구은행
DGB대구은행은 카페와 영화, 편의점은 물론 다양한 잡화점에서 특화된 할인 서비스를 받을 수 있는 ‘똑똑한 즐거움이 가득-똑디 체크카드’를 출시하고 출시 기념이벤트를 실시한다고 17일 밝혔다. ⓒDGB대구은행

DGB대구은행, 자체 캐릭터 ‘똑디 체크카드’ 출시

DGB대구은행은 카페와 영화, 편의점은 물론 다양한 잡화점에서 특화된 할인 서비스를 받을 수 있는 ‘똑똑한 즐거움이 가득-똑디 체크카드’를 출시하고 출시 기념이벤트를 실시한다고 17일 밝혔다.

‘똑디’는 DGB대구은행의 지난해 하반기 리뉴얼해 선보인 DGB대구은행의 스마트 캐릭터 ‘단디, 똑디, 우디’ 중 하나다.
DGB대구은행은 경영이념 ‘꿈과 풍요로움을 지역과 함께’에 맞춰 꿈을 상징하는 파랑새와 풍요로움을 상징하는 꿈나무 캐릭터를 선보인바 있으며 2019년 기존 콘셉트는 유지한 채 외양을 리뉴얼한 ‘단디, 똑디(파랑새 캐릭터), 우디(꿈나무 캐릭터)’를 선보였다.

IMBANK 리뉴얼에 맞추어 DGB앱과 이모티콘 등으로 활용된 바 있는 캐릭터들은 다양한 금융상품으로도 선보였는데 단디 통장에 이어 똑디 캐릭터가 활용된 카드 출시로 눈길을 끈다.

똑디 체크카드는 젊은 소비트렌드와 라이프스타일을 반영한 카드로 △카페(스타벅스, 이디야) △영화관(CGV, 롯데시네마, 메가박스) △편의점(CU, GS25) △ 올리브영, 다이소 △휴대폰요금자동이체 등에서 캐시백 할인 혜택이 제공된다.

DGB대구은행 관계자는 “지난해 리뉴얼을 통해 새롭게 태어난 단디, 똑디, 우디 캐릭터는 다양한 활용으로 고객들에게 사랑을 받고 있다. 통장에 이어 카드로 출시한 이번 제품은 노란 바탕에 귀여운 똑디 표정으로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고 설명하면서 “코로나19사태로 소비 심리가 위축되고 있지만 다양한 할인 혜택을 제공하는 DGB대구은행BC카드로 실속 있는 카드 사용을 권한다”는 뜻을 전했다.

담당업무 : 은행 출입하고 있습니다.
좌우명 : 생각하는 대로 살지 않으면 사는 대로 생각하게 된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