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드오늘] 현대캐피탈, 차량 사진 자동인식 시스템 구축…KB국민카드, 카드 매출 빅데이터 자료 무상 제공
[카드오늘] 현대캐피탈, 차량 사진 자동인식 시스템 구축…KB국민카드, 카드 매출 빅데이터 자료 무상 제공
  • 정우교 기자
  • 승인 2020.04.06 14: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정우교 기자)

©현대카드
©현대카드

현대캐피탈, 차량 사진 자동인식 시스템 구축 

현대캐피탈이 6일 인공지능 기술을 활용한 '자동차 이미지 판독 시스템'을 출시했다고 밝혔다. 

이번 시스템은 다양한 차량의 이미지(사진, 웹사이트 화면 등)를 머신러닝 기반의 알고리즘 기술을 통해 데이터로 판독해 내는 솔루션이다. 이 시스템을 통하면 차량의 이미지를 실시간으로 판독해 브랜드, 차종, 색상, 번호판 등을 데이터화하고, 차량의 파손 여부와 사진 조작도 찾아낼 수 있다.

이에 현대캐피탈은 시스템 구축 과정에서 국내에 판매 중인 차량 이미지 총 19만장을 학습 데이터로 활용 했다. 해당 과정을 거친 인공지능이 차량 번호판 위치, 차량 색상 등의 비교 검증을 통해 위조 여부를 정확히 판독한다. 오랜 시간의 학습을 거친 덕분에 총 470여개 차종을 97% 이상의 정확도로 인식해 낸다.

현대캐피탈은 이번 시스템 구축으로 대출 심사와 차량 검수 단계를 자동화 해 정확성을 높이고 프로세스를 개선했다. 대출 사기 및 검수 과정에서의 오류 가능성도 근본적으로 차단하는 효과도 기대된다.

현대캐피탈 관계자는 "다양한 디지털 기술 접목을 통해 업계 최초로 차량 외형 이미지를 데이터화 해 대출 심사 과정에서 활용할 수 있게 되었다"며 "지속적인 학습 과정을 통해 심사 정확도를 높이고 누적된 데이터를 기반으로 다양한 분석 자원으로도 활용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신한카드, '코로나19에 따른 지자체별 소비동향 분석' 보고서 발간

신한카드는 신종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 대응하기 위해 전 국가적 대책이 실행되고 있는 가운데 '코로나19에 따른 지자체별 소비동향 분석' 보고서를 지자체에 제공하고 있다고 6일 밝혔다.

이를 통해 코로나 19로 인한 소비침체를 극복하기 위해 소상공인 지원 정책, 지역경제 활성화 정책을 고민하는 지자체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코로나19에 따른 지자체별 소비동향 분석 보고서는 업계에서 가장 많은 소비 데이터를 보유한 신한카드의 빅데이터 분석 역량을 바탕으로 각 지자체의 업종별 전년대비 소비변화 분석 내용을 담고 있다.

속보성 모니터링이 가능하도록 주간 단위로 작성하여, 134개 지방자치단체에 무상으로 제공된다. 신한카드는 코로나19로 인한 재난 상황을 벗어나기 전까지 이를 지속적으로 지원할 계획이다.

이는 신한금융그룹의 ‘ESG 전략’ 실천의 일환으로, ESG는 기업의 재무적 지표 외에 비재무적 요소인 환경(Environmental), 사회(Social), 지배구조(Governance) 등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강조하는 전략이다.

박창훈 신한카드 라이프사업본부장은 "신한카드가 그동안 쌓아온 빅데이터 역량을 바탕으로 코로나19 바이러스라는 국가적 재난 상황 극복을 돕는다는 의미가 크다"며 "신한카드의 지원책이 정부와 지자체의 코로나19 바이러스 극복 방안 마련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KB국민카드, 카드 매출 빅데이터 자료 무상 제공

KB국민카드는 6일 전국 지방자치단체에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관련 지역 경제 영향 분석과 정책 방안 수립 시 활용 가능한 카드 매출 빅데이터 자료를 지난 3월부터 무상제공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번 조치는 '코로나19' 확산이라는 국가적 위기 상황을 극복하기 위한 범사회적 노력에 동참하고 지자체의 신속하고 정확한 지역별 소비 영향 분석과 지역 경제 활성화 정책 수립을 돕고자 마련됐다.

KB국민카드는 △승인 데이터 기반의 '주 단위 카드 매출 분석' △생활 밀착 업종 중심의 '가맹점 업종별 카드 매출 분석' △성별, 연령대 등 ‘인구통계적 특징에 따른 카드 이용 형태’ 등에 대한 빅데이터 분석 결과를 담은 자료를 서울, 대구 등 전국 17개 광역시·도와 기타 지자체에 순차적으로 전달했다.

향후 지자체의 개별적인 빅데이터 요청에 대해서는 개별 협의 후 분석 결과 자료를 추가 제공할 예정이다.

KB국민카드 관계자는 "지자체들이 '코로나19'에 따른 지역 경제 영향을 다각도로 분석하고 소상공인 지원 방안 등 위기 극복을 위한 정책을 수립하는 데 도움을 주고자 빅데이터 분석 자료를 무상 제공하게 됐다"며 "KB국민카드가 보유한 역량과 인프라를 활용해 '코로나19' 등 각종 사회 현안 해결에 일조할 수 있는 방안을 앞으로도 계속해서 선 보일 계획"이라고 전했다. 

담당업무 : 증권·보험·카드등 제2금융권을 담당합니다.
좌우명 : 우공이산(愚公移山)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