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오늘] SK텔레콤, 세계최초 양자보안 5G폰 ‘갤럭시A 퀀텀’ 출시
[포토오늘] SK텔레콤, 세계최초 양자보안 5G폰 ‘갤럭시A 퀀텀’ 출시
  • 권희정 기자
  • 승인 2020.05.15 13: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권희정 기자)

SK텔레콤과 삼성전자가 협력해 선보인 세계 최초 양자난수생성 칩셋을 탑재한 5G 스마트폰 ‘갤럭시 A 퀀텀’이 출시한 가운데 서울 중구 명동 T 월드를 찾은 고객이 제품을 살펴보고 있다. 

양자난수생성 칩셋은 예측 불가능하고 패턴이 없는 순수 난수를 생성함으로써 스마트폰 이용자가 특정 서비스를 안전하게 사용하도록 돕는다. 6.7인치 대화면 인피니티-O 디스플레이 8GB RAM을 비롯해 4,500mAh 대용량 배터리 25W 초고속 충전 삼성페이 쿼드(6400만 화소 기본 카메라·123도 화각 초광각 카메라·심도 카메라·접사 카메라) 카메라 등 프리미엄급 성능과 사양을 갖춘 갤럭시 A 퀀텀의 출고가는 64만9000원.

 

담당업무 : 사진부 기자입니다.
좌우명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