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동차오늘] 현대차, 소니 픽처스와 전략적 파트너십 체결…쌍용차, 영국시장 현지마케팅 강화
[자동차오늘] 현대차, 소니 픽처스와 전략적 파트너십 체결…쌍용차, 영국시장 현지마케팅 강화
  • 장대한 기자
  • 승인 2020.05.28 11: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장대한 기자)

현대차, 소니 픽처스와 전략적 파트너십 체결

현대자동차는 미래 모빌리티 비전 및 신차, 다양한 신기술들을 고객들이 직간접적으로 경험할 수 있도록 하고자 소니 픽처스 엔터테인먼트와 전략적 파트너십을 체결했다고 28일 밝혔다.

현대차는 이번 파트너십을 통해 소니 픽처스의 영화, 애니메이션, 디지털 콘텐츠 등 다양한 플랫폼에 회사의 미래차 비전을 선보인다는 계획이다. 세부적으로 소니 픽처스의 개봉 예정 영화 '언차티드'(2021년 7월 예정), '스파이더맨 3’(2021년 11월 예정)와 애니메이션 '스파이더맨: 뉴 유니버스' 후속(2022년 10월 예정) 및 향후 두 편의 소니 픽처스 작품에 현대차의 미래 모빌리티 비전과 신차 및 신기술이 등장하게 된다.

특히 지난 1월 CES에서 선보인 인간 중심의 미래 모빌리티 비전을 구현하기 위해 고안한 신개념 모빌리티 솔루션 △UAM(Urban Air Mobility, 도심 항공 모빌리티) △PBV(Purpose Built Vehicle, 목적 기반 모빌리티) △Hub(모빌리티 환승 거점)를 체험할 수 있는 콘텐츠를 작품 안에 구현할 방침이다.

더불어 현대차는 전동화 기반의 개인 맞춤형 고객 경험 전략 '스타일 셋 프리(STYLE SET FREE)'를 선보이기 위해 소니 픽처스와 함께 차량 내 엔터테인먼트를 강화할 수 있는 다양한 협업 콘텐츠를 추진할 예정이다.

기아차, 멤버십 포인트로 차 수리 받는 ‘K스타일 케어 플러스’ 출시

기아자동차는 멤버십 포인트를 사용해 차량 외관 손상을 수리받는 ‘K-스타일 케어’ 프로그램을 새롭게 리뉴얼한 'K-스타일 케어 플러스'를 선보였다고 28일 밝혔다.

이번에 출시된 K-스타일 케어 플러스 프로그램은 신차 구매 고객의 예상치 못한 차량 손상에 대한 불안감을 해소해주기 위한 신차 케어 프로그램으로, 기아차 신차 구매 시 적립받는 기아레드멤버스 포인트를 이용해 가입할 수 있다.

특히 해당 상품은 지난 2018년 첫 선을 보인 K-스타일 케어 프로그램을 리뉴얼한 것으로 △차종별 보상 부위 차별화 △파츠별 선택 적용을 통해 더욱 합리적인 구성을 갖췄다.

구체적으로 K-스타일 케어 플러스 가입 시 차종에 따라 △경형 4만8000포인트 △소형·준중형 6만8000포인트 △중형·준대형·대형 9만8000포인트 △플래그십 K9 19만8000포인트가 차감되며, 빈번하게 발생하는 손상 부위를 선별해 1년의 보장 기간 동안 △경/소/준중형 2부위 △중형/중대형/대형 3부위 △플래그십 K9 6부위로 각 부위별 1회씩 보상 수리 이용이 가능하다.

차량 외관 손상 발생 시 K-스타일 케어 플러스 전용 고객센터로 전화 접수가 가능하며, 전국 800개소 오토큐를 통해 보장범위에 해당하는 수리 서비스를 제공받을 수 있다. 단 고객 자기부담금 10%가 발생하며, 차종별 보장 범위는 기아레드멤버스 홈페이지를 참고해야 한다.

쌍용차, 소비자 브랜드 만족도 높은 영국시장 마케팅 강화

쌍용자동차는 코로나19 팬데믹으로 글로벌 자동차시장이 위축된 가운데서도 주요 수출시장인 영국 내 높은 소비자 브랜드 만족도를 바탕으로 현지마케팅에 적극 나서고 있다고 28일 밝혔다.

쌍용차는 영국의 자동차 전문 매거진 ‘어니스트 존(Honest John)’이 최근 발표한 ‘2020 어니스트 존 소비자 만족도 평가’에서 포르쉐, BMW, 메르세데츠-벤츠 등을 제치고 4위에 오르며 3년 연속 브랜드만족도 평가 탑5에 올랐다.

쌍용차는 이러한 소비자 브랜드 만족도 결과를 바탕으로 브랜드 인지도 제고 및 판매 확대를 위해 현지 마케팅에 박차를 가한다는 계획이다.

앞서 지난 3월 전 럭비 영국국가대표 선수이자 현재 인기 요리사로 활약 중인 필 비커리(Phil Vickery MBE)를 브랜드 홍보대사로 임명한 데 이어 이달 초 영국을 대표하는 승마선수 알렉스 브래그(Alex Bragg)를 후원하며 브랜드 인지도 제고에 힘쓰고 있다. 지난 달에는 노스 웨일스 소방구조국에 렉스턴 스포츠(현지명 무쏘)를 업무용 차량으로 공급하는 등 공공부문및 특장차 분야에서의 시장 확대에도 주력하고 있다.

한편 쌍용차는 이달 중순 다운사이징 엔진과 가솔린 제품 선호도가 높은 유럽시장에 1.2리터 가솔린 터보 엔진이 장착된 티볼리 G1.2T를 출시, 수요 회복과 포스트 코로나 시장에 대응해 나가고 있다.

담당업무 : 자동차, 항공, 철강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좌우명 : 생각하는 대로 살지 않으면, 사는대로 생각하게 된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