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오늘] 원희룡 “이럴 거면 윤석열 해임하라”
[정치오늘] 원희룡 “이럴 거면 윤석열 해임하라”
  • 김병묵 기자
  • 승인 2020.06.21 15: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종인, 칩거 중인 주호영 방문
민중당, 진보당으로 새출발…대표에 김재연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김병묵 기자)

ⓒ뉴시스
원희룡 제주특별자치도지사가 21일 윤석열 검찰총장을 향한 여권의 비판을 반박하며 문재인 대통령을 향해 “이럴 거면 차라리 윤 총장을 해임하라”고 말했다. ⓒ뉴시스

원희룡 “이럴 거면 윤석열 해임하라”

원희룡 제주특별자치도지사가 21일 윤석열 검찰총장을 향한 여권의 비판을 반박했다.

원 지사는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이럴 거면 검찰총장이 왜 필요하냐. 법무부 장관이 그냥 법무총장하면 된다"면서 "문재인 대통령이 결자해지해야 한다. 윤 총장을 신임하든지 해임하든지 결정하라"고 비판했다.

 

ⓒ뉴시스=김성원 의원 페이스북 캡처
미래통합당 김종인 비상대책위원장과 김성원 원내수석부대표가 20일 충청북도 속리산 법주사에 머물고 있는 주호영 원내대표를 찾아갔다.ⓒ뉴시스=김성원 의원 페이스북 캡처

김종인, 칩거 중인 주호영 방문

미래통합당 김종인 비상대책위원장과 김성원 원내수석부대표가 20일 충청북도 속리산 법주사에 머물고 있는 주호영 원내대표를 찾아갔다.

지난 15일 더불어민주당의 상임위원장 선출 강행에 사퇴 의사를 밝힌 뒤 전국 사찰을 돌며 칩거중인 주 원내대표에게 '복귀'설득을 하러 간 것으로 알려졌다.

 

ⓒ뉴시스
민중당은 20일 당명을 진보당으로 변경하고 김재연 전 통합진보당 국회의원을 당대표로 선출했다. ⓒ뉴시스

민중당, 진보당으로 새출발…대표에 김재연

민중당은 20일 당명을 진보당으로 변경했다. 이날 치러진 3기 전국 동시 당직 선거를 통해 김재연 전 통합진보당 의원을 차기 당 상임대표로 선출했다.

김 대표는 21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민중당에서 진보당으로 당명 개정은 단지 이름만 바꾸는 것이 아니다"라면서 "새 시대를 여는 대중적 진보정당의 길을 가겠습니다"라고 적었다.

 

담당업무 : 공기업·게임·금융 / 국회 정무위원회
좌우명 : 행동하라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