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의선 자동차·최태원 배터리 ‘내일 회동’…전기차 시대 앞당긴다
정의선 자동차·최태원 배터리 ‘내일 회동’…전기차 시대 앞당긴다
  • 방글 기자
  • 승인 2020.07.06 14: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대차, 삼성·LG·SK와 '4대그룹 전기차 동맹' 완성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방글 기자)

정의선 현대차그룹 부회장이 전기차 배터리 사업 협력을 위해 최태원 SK그룹 회장과 만난다. ⓒ뉴시스
정의선 현대차그룹 부회장이 전기차 배터리 사업 협력을 위해 최태원 SK그룹 회장과 만난다. ⓒ뉴시스

정의선 현대자동차그룹 수석부회장이 자동차 배터리 사업 협력을 위해 오는 7일 SK이노베이션 서산공장을 방문, 최태원 SK그룹 회장과 만난다. 지난 5월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지난달 구광모 LG그룹 회장과의 회동에 이은 마지막 행보로 국내 4대 그룹이 전기차 분야에서 본격 협업할 것이라는 전망이 나온다.

이번 회동에는 최 회장 뿐 아니라 김준 SK이노베이션 총괄사장과 지동섭 배터리사업 대표, 이장원 배터리연구소장 등도 참석할 것으로 알려졌다. 또, 올해 1월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린 ‘CES 2020’ 등 글로벌 전시회에서 정 부회장과 친분을 쌓아온 최재원 SK그룹 수석부회장도 함께할 것으로 전해졌다.

서산사업장은 SK이노베이션 배터리 사업의 국내 생산 거점이다. 정 부회장은 이 부회장, 구 회장과 만날 당시에도 충남 천안 삼성SDI공장, 충북 청주 LG화학 공장을 직접 방문한 바 있다.

LG화학 배터리를 주로 탑재해 온 현대기아차는 내년부터 5년간 차세대 전기차에 넣을 10조원 규모 1차 배터리 공급사로 SK이노베이션을 선정한 바 있다. SK이노베이션은 세계 7위, 국내 3위 전기차 배터리 생산 기업이다.

한편, 현대기아차는 오는 2025년까지 총 44종의 친환경 차를 선보인다는 계획이다. 이 중 23종은 순수전기차로 출시될 전망이다.

담당업무 : 재계 및 정유화학·에너지를 담당합니다.
좌우명 : 생각은 냉철하게, 행동은 열정적으로~~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