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카드, 지역경제 활성화 프로그램 ‘여기뜰지도’ 오픈
신한카드, 지역경제 활성화 프로그램 ‘여기뜰지도’ 오픈
  • 정우교 기자
  • 승인 2020.07.22 16: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구, 단양, 고성 등 전국 5개 도시 취재…여행 정보 제공 계획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정우교 기자)

©신한카드
©신한카드

신한카드는 22일 '여기뜰지도' 서비스를 오픈했다고 밝혔다. 

'여기뜰지도'는 국내 여행을 선호할 것으로 예상되는 올 여름 휴가시즌을 맞아 준비됐다. 관광객으로 북적이는 전통적인 관광지역이 아닌 색다른 지역을 인스타그램해 소개해 지역경제를 활성화하기 위해 마련됐다. 

'여기뜰지도'는 인스타그램 채널에서 활동 중인 여행작가와 협업해 대구를 시작으로 단양, 고성, 남원, 남해 등 전국 5개 도시를 직접 발로 뛰어 치재했다. 사진과 글을 매주 순차적으로 오픈해 여름 국내여행을 고려하고 있는 고객들에게 유용한 정보를 제공할 계획이다. 

특히 각 지역 중 식당, 카페 등은 신한카드 빅데이터연구소에서 해당 지역에 거주하지 않는 외지인들이 방문한 가맹점을 분석해 이용건수, 이용금액 및 전년대비 이용 증감율과 SNS를 분석해 선정했다. 결제 데이터가 없는 야외 관광지 등은 여행작가가 직접 경험해보고 추천하는 곳이나 인스타그램 등에서 '해시태그' 등으로 많이 언급된 곳을 선정했다. 

신한카드는 이와 함께 '여기뜰지도-시즌2'도 진행할 예정이며, 인스타그램 계정 오픈이벤트도 마련했다. 

신한카드 관계자는 "신한카드만의 브랜드와 ESG역량을 바탕으로 탄생한 히어로 프로젝트를 통해 코로나19에 지친 고객들과 지역사회에 선한 브랜드 영향력을 전파하고자 한다"면서 "신한금융그룹의 ESG전략에 맞춰 책임감있는 기업의 역할을 다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노력해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담당업무 : 증권·보험 등 제2금융권을 담당합니다.
좌우명 : 우공이산(愚公移山)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