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산물 선물상한액 일시 상향, 전국 어업인 “전폭 환영, 정부 조치 감사”
수산물 선물상한액 일시 상향, 전국 어업인 “전폭 환영, 정부 조치 감사”
  • 박진영 기자
  • 승인 2020.09.09 14: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박진영 기자)

코로나19 확산과 연이은 태풍 북상으로 큰 피해를 입은 어촌과 수산업 지원을 위해 정부가 청탁금지법 상 수산물 선물상한액을 한시적으로 20만원까지 상향하기로 발표한 것에 대해 전국 어업인들이 일제히 환영하며 정부 조치에 감사의 뜻을 전했다.

임준택 수협회장과 91개 전국 회원조합장들은 이날 정부의 조치에 대해 “명절 대목을 앞두고 재확산된 코로나로 인한 소비 절벽 해소와 태풍피해 어가 지원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며 환영의 뜻을 밝혔다.

당초 코로나19 지원 방안의 일환으로 명절 수산물 선물가액 상향 조정 가능 여부를 정부 측에 타진해 오던 수협 측은 “권익위가 어업인의 고충 해소를 위해 시의적절한 조치를 취해준 것에 대해 감사하다”며 사의를 표시했다.

이와 함께 “인건비 등 생산 경비는 증가하고 어획량은 감소함에 따라 원가 상승 압박이 큰 상황임을 감안할 때 청탁금지법 상 허용되는 수산물 선물 가격 상한선도 장기적으로 재검토돼야 할 것”이라는 뜻을 밝혔다.

명절 선물로 주로 소비되는 굴비, 전복 등 고급 수산물 가격이 지속적으로 상승하는 추세를 반영해야 한다는 설명이다.

수협 측은 이번 조치와 함께 철저한 방역관리를 시행하는 가운데 해양수산부에서 주관하는 “대한민국 찐 수산대전” 할인 쿠폰 지급 행사를 통해 명절 기간 중 수산물 판매량을 극대화할 수 있도록 마케팅을 강화할 방침이다.

Tag
#수협
담당업무 : 은행·저축은행·카드사 출입하고 있습니다.
좌우명 : 생각하는 대로 살지 않으면 사는 대로 생각하게 된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