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준택 수협중앙회장, “우리 몸엔 우리 수산물이 최고”…얼쑤~
임준택 수협중앙회장, “우리 몸엔 우리 수산물이 최고”…얼쑤~
  • 박진영 기자
  • 승인 2020.09.17 15: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본산 참돔 수입 증가에 ‘국내산’ 참돔 소비촉진 캠페인 참여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박진영 기자)

임준택 수협중앙회장(사진)이 17일(목) 참돔 수입량 급증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국내 어업인을 응원하기 위해 릴레이 캠페인에 참여했다. ⓒ수협중앙회
임준택 수협중앙회장(사진)이 17일(목) 참돔 수입량 급증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국내 어업인을 응원하기 위해 릴레이 캠페인에 참여했다. ⓒ수협중앙회

임준택 수협중앙회장이 최근 참돔 수입량 급증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국내 어업인을 응원하기 위해 ‘국내산 참돔 소비촉진’을 위한 릴레이 캠페인에 참여했다고 17일 밝혔다.

임 회장은 태극 문양 물고기가 그려진 티셔츠를 입고 찍은 사진과 소비촉진을 위한 메시지를 수협중앙회 공식 SNS에 게시했다.

개그맨 허경환이 처음 시작한 이번 릴레이 캠페인은 SNS 게시물과 #대한참돔 #국산참돔 등 해시태그를 활용해 어업인들에게 응원의 메시지를 전하고 참돔 소비에 대한 국민적 관심을 유도하고 있다.

한국해양수산개발원(KMI) 수산업관측센터가 최근 발표한 자료에 따르면 국내산 참돔도 물량이 늘어난 가운데 일본 참돔의 수입량이 급증하고 있어 작년 및 평년에 비해 낮은 가격을 유지하고 있다.

일본이 지난 2018년 참돔 산지가격이 kg당 920엔으로 높은 가격에 형성되어 2020년 도쿄올림픽 특수 등을 고려해 치어 입식을 늘렸으나, 올 초 코로나로 인한 올림픽 취소 등 자국 내 소비 부진으로 산지가격이 크게 폭락해 국내 수입이 급증했다는 분석이다.

한편, 참돔 수입량(톤)은 7월 기준 약 2200톤(누적)으로 전년동기대비 22% 증가해 국내 소비위축과 맞물려 참돔가격이 크게 하락하고 있다.

 

담당업무 : 은행 출입하고 있습니다.
좌우명 : 생각하는 대로 살지 않으면 사는 대로 생각하게 된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