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예탁결제원, 추석맞아 ‘전통시장 장보기 후원금’ 전달
한국예탁결제원, 추석맞아 ‘전통시장 장보기 후원금’ 전달
  • 정우교 기자
  • 승인 2020.09.25 10: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지역 온누리상품권 3000만원 등 지원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정우교 기자)

(좌측부터) 제해문 한국예탁결제원 노동조합위원장, 김상진 대한적십자사 서울특별시지사 사무처장, 이명호 한국예탁결제원 사장 ©한국예탁결제원
(좌측부터) 제해문 한국예탁결제원 노동조합위원장, 김상진 대한적십자사 서울특별시지사 사무처장, 이명호 한국예탁결제원 사장 ©한국예탁결제원

한국예탁결제원은 지난 24일 추석맞이 전통시장 장보기 후원금(온누리상품권)을 대한적십자사에 전달했다고 25일 밝혔다. 서울지역에 온누리상품권 3000만 원과 쇼핑카트 200대를 전달하고 부산지역에 온누리상품권 1500만 원과 쇼핑카트 100대를 후원한다.

또한, 예탁결제원은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해 취약계층과 소상공인의 어려움이 가중되고 있는 점을 감안해 후원 지역(서울 → 서울, 부산)과 가구수(100가구 → 300가구)를 확대하고 가구당 지원금액(10만 원 → 15만 원)도 예년보다 대폭 증액했다.   

그동안 예탁결제원은 매년 추석 명절에 앞서 서울지역 전통시장에서 어려운 이웃과 함께 장보기 행사를 실시해 왔으나, 올해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전통시장 장보기 행사는 취소하고 대한적십자사에 장보기 후원금을 전달하는 것으로 대체했다. 

이명호 예탁결제원 사장은 "코로나19로 어려운 시기에 예탁결제원의 따뜻한 마음을 이웃에게 전해줄 수 있어서 기쁘게 생각한다"고 하며 "건강하고 풍성한 한가위를 보내시길 기원한다"고 전했다.

 

담당업무 : 증권·보험·카드등 제2금융권을 담당합니다.
좌우명 : 우공이산(愚公移山)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