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래에셋대우, ‘2020 디지털 아이디어 챌린지’ 공모전 시상
미래에셋대우, ‘2020 디지털 아이디어 챌린지’ 공모전 시상
  • 정우교 기자
  • 승인 2020.10.26 12: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모바일 앱 시각화 및 맞춤형 자산관리 서비스 등이 주요 내용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정우교 기자)

미래에셋대우는 지난 23일 '2020 디지털 아이디어 챌린지 공모전'을 마무리하고 수상자를 발표했다고 26일 밝혔다. 

이번 공모전에서는 비대면채널(모바일, 홈페이지 등)에 대한 고객 경험 관련 주제로 총 365개의 아이디어가 접수됐으며, 다양한 분야의 전문가들이 심사과정에 참여한 가운데 고객 부문에서 대상 1명, 최우수상 1명, 우수상 20명이 선정됐다.
 
접수된 아이디어는  △모바일 앱의 시각화 △개인화된 맞춤형 자산관리 서비스 내용들이 주를 이뤘다. 특히, 대상은 투자 정보와 잔고 등 기본 화면의 시각정보 극대화를 통해 직관적이고 쉽게 서비스를 개선한 아이디어로 심사위원들의 높은 평가를 받았다. 

최우수상은 화면의 재배치와 새로운 정보의 추가로 기존 서비스를 개선하는 아이디어가 선정됐다. 대상과 최우수상 수상자에게는 각각 200만 원, 100만 원의 상금이 수여된다.

이와 함께 제안된 아이디어는 제안 내용에 따라 관련 부서에 전달해 모바일 앱 개선, 서비스 리뉴얼에 활용될 예정이다. 아울러, 공모전은 주기적으로 개최될 예정이며, 우수한 아이디어는 지속적으로 반영될 계획이다. 
 
미래에셋대우 김범규 디지털혁신본부장은 "디지털 아이디어 챌린지는 고객과의 소통 창구 이자 우수한 아이디어 발굴을 위한 좋은 기회가 됐다"면서 "고객이 원하는 쉽고 편한 금융 플랫폼과 개인화된 맞춤형 자산관리 서비스를 위해 전사 디지털 역량을 집중할 것"이라고 전했다. 

2020 디지털 아이디어 챌린지 수상자 명단은 미래에셋대우 홈페이지에서 확인 할 수 있다.

담당업무 : 증권·보험 등 제2금융권을 담당합니다.
좌우명 : 우공이산(愚公移山)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