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캐릭터 '뿌까', 헬스케어 스크린 게임으로 탄생
국민캐릭터 '뿌까', 헬스케어 스크린 게임으로 탄생
  • 방글 기자
  • 승인 2020.11.25 16: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해피스케치, 일체형 스마트 헬스케어 시스템 '스팍(Spark) S1' 출시
놀이에 운동 결합한 스마트 헬스케어 게임 ‘뿌까야 놀자’ 함께 선봬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방글 기자)

스팍S1 출시행사에서 모델들이 뿌까 캐릭터를 활용한 스크린 게임을 체험하고 있다. ⓒNPR
스팍S1 출시행사에서 모델들이 뿌까 캐릭터를 활용한 스크린 게임을 체험하고 있다. ⓒNPR

올해 18주년을 맞은 국민 캐릭터 ‘뿌까’가 헬스케어 스크린 게임으로 탄생했다.

신기술 기반 체험형 디지털 콘텐츠를 제작하는 해피스케치는 일체형 스마트 헬스케어 시스템 ‘스팍(Spark) S1’을 출시하고, 뿌까를 활용한 실감형 게임을 25일 선보였다.

해피스케치는 위메이드 엔터테인먼트, 웹젠, 브리디아 등에서 히트 게임을 제작한 권오득 대표이사가 2015년 창업한 회사다. VR(가상현실)과 AR(증강현실) 게임 콘텐츠를 제작해왔으며 2019년 한국콘텐츠진흥원 성공사례로 선정되기도 했다. 또 VR과 AR이 결합된 XR(혼합현실)형 테마파크 놀팍(NolPark)을 운영하며 대중의 관심을 끌었다.

이번에 해피스케치가 론칭한 스팍 S1은 기존의 스크린 콘텐츠 요소 뿐 아니라,  체험을 통한 헬스케어 시스템에 최적화된 모델이다. 사용자가 스마트 밴드를 착용하고 게임 콘텐츠를 즐기면, 헬스케어 시스템이 맥박, 걸음, 칼로리 소비 정보 등 다양한 데이터를 실시간으로 고객에게 전달한다. 또 누적된 정보를 종합적으로 분석해 일대일 고객 맞춤형 콘텐츠를 추천하며, AI(인공지능) 딥러닝 기술을 통해 정밀하고 정확한 건강관리 서비스를 제공한다. 해피스케치는 해당 기술을 ‘맞춤형 헬스케어 서비스 제공 방법 및 이에 사용되는 관리 서버’라는 명칭으로 지난해 12월 특허 출원을 완료한 바 있다.

스팍 S1의 플랫폼을 활용한 게임 콘텐츠에는 캐릭터 뿌까가 적용됐다. 해피스케치는 이를 위해 부즈클럽과 퍼블리싱 계약을 체결했다. 이번에 개발한 ‘뿌까야 놀자’ 게임은 뿌까 캐릭터를 중심으로 한 스토리텔링을 기반으로 하고 있다. 게임은 볼 터치(Ball touch) 방식으로 스크린에 공을 손으로 던지거나 발로 차고 라켓으로 칠 수도 있다. 농구, 배구, 야구, 테니스, 스쿼시 등 다양한 스포츠의 형태로 플레이 방식 변주가 가능하다는 장점이 있다.

스팍 S1 전용 콘텐츠에는 오랜기간 VR, AR 콘텐츠를 개발해 온 해피스케치의 제작 노하우와 디지털 테마파크 운영 경험이 잘 녹아 있다. 스팍 S1에는 고사양 센서 시스템에 최적화 된 30여종의 컨텐츠가 탑재됐다. 해피스케치는 앞으로도 세계적으로 유명한 캐릭터와 스토리를 IP(지식재산권) 퍼블리싱 방식으로 게임에 적용할 계획이다.

이밖에도 스팍 S1은 ‘스크린 일체형 모듈’ 특허기술을 적용해, 단 하나의 장비로 운영이 가능하다. 가정, 체육관, 사무실 등 벽면과 공간만 있다면 어디든 설치해 운용할 수 있어 공간활용과 비용 측면에서 효율적이다. 또한 스마트폰 어플리케이션을 통해 하드웨어와 소프트웨어를 제어하고 관리할 수 있는 원스톱 시스템을 적용해 사용이 용이하다.

권오득 해피스케치 대표이사는 “각종 유행성 질병의 위협과 미세먼지 등 실외환경 악화까지 겹쳐, 예전처럼 야외에서 자유롭게 운동을 하기 힘들어졌다”라며 “스팍 S1을 통해 패턴화된 운동의 피곤과 지루함을 극복하고, 운동을 놀이처럼 즐기며 건강까지 챙기기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스팍 S1은 다양한 전략적 제휴와 영업망 확대 등을 통해 보다 많은 고객들이 체험할 수 플랫폼으로 성장한다는 계획이다. 해피스케치는 특별한 체험공간을 창출하고자 하는 고민하는 △종합 엔터테인먼트 시설 △실내외 놀이시설 △교육기관 등에서 관심을 받을 것으로 전망했다.

담당업무 : 재계 및 정유화학·에너지를 담당합니다.
좌우명 : 생각은 냉철하게, 행동은 열정적으로~~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