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금융, ‘희망 2021 나눔캠페인’ 이웃돕기 성금 100억원 전달
KB금융, ‘희망 2021 나눔캠페인’ 이웃돕기 성금 100억원 전달
  • 박진영 기자
  • 승인 2021.01.19 11: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박진영 기자)

지난 18일 서울시 중구 ‘사랑의 열매 회관’에서 기부금을 전달하고 있는 KB금융그룹 윤종규 회장(왼쪽)과 사회복지공동모금회 예종석 회장(오른쪽) ⓒKB금융그룹
지난 18일 서울시 중구 ‘사랑의 열매 회관’에서 기부금을 전달하고 있는 KB금융그룹 윤종규 회장(왼쪽)과 사회복지공동모금회 예종석 회장(오른쪽) ⓒKB금융그룹

KB금융그룹은 지난 18일 서울시 중구 정동에 위치한 ‘사랑의 열매 회관’에서 KB금융그룹 윤종규 회장과 사회복지공동모금회 예종석 회장이 참석한 가운데 기부금 전달식을 가지고, ‘희망 2021 나눔캠페인’에 이웃돕기 성금 100억원을 전달했다.

‘희망 2021 나눔캠페인’은 도움이 필요한 이웃을 위해 매년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서 진행하고 있는 성금 모금 캠페인으로, KB금융그룹은 지난 2001년부터 올해까지 20여년동안 계속 참여해 오고 있으며 총 누적 기부액은 1310억원에 이른다.

윤종규 회장은 이날 전달식에서 “KB금융그룹은 코로나19로 모두가 어려운 시기에 ‘나눔’을 통해 우리 사회에 ‘희망’을 전달하고, 다 함께 행복한 세상을 만들어가기 위해 앞으로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KB국민은행 등 KB금융그룹의 모든 계열사들은 ‘세상을 바꾸는 금융’이라는 그룹의 미션 아래 환경과 사회를 생각하는 ESG경영을 선도적으로 추진하고 있으며, 우리 사회에 따뜻한 나눔의 손길을 통해 긍정적인 가치를 창출하고자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펼쳐 나가고 있다.

코로나19 확산으로 매출감소 등의 어려움을 겪고 있는 중·소상공인을 지원하기 위해 긴급 운전자금지원, 보험료 및 카드대금 청구 유예 등의 종합적인 금융지원을 실시하고 있으며, 금융을 결합한 KB국민은행의 통신 서비스인 ‘Liiv M’을 활용하여 저소득층 청소년을 대상으로 통신비를 지원할 뿐만 아니라 착한소비운동에 동참하여 계열사 인근의 소상공인을 지원하는 등 다양한 활동을 펼쳐 나가고 있다.

담당업무 : 은행·저축은행·카드사 출입하고 있습니다.
좌우명 : 생각하는 대로 살지 않으면 사는 대로 생각하게 된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