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항공오늘] 제주항공, 창립 16주년 언택트 기념식 개최…티웨이항공, 하계스케줄 특가항공권 판매
[항공오늘] 제주항공, 창립 16주년 언택트 기념식 개최…티웨이항공, 하계스케줄 특가항공권 판매
  • 장대한 기자
  • 승인 2021.01.22 17: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장대한 기자)

제주항공은 22일 창립 16주년을 기념하는 언택트 창립기념식을 가졌다. 기념사를 하는 김이배 대표이사의 모습. ⓒ 제주항공
제주항공은 22일 창립 16주년을 기념하는 언택트 창립기념식을 가졌다. 기념사를 하는 김이배 대표이사의 모습. ⓒ 제주항공

제주항공, 창립 16주년 언택트 기념식 진행

제주항공은 22일 창립 16주년을 기념하는 언택트 창립기념식을 갖고, 변화에 민첩하게 대응하는 조직으로 거듭날 계획을 밝혔다.

이날 김이배 대표이사는 기념사를 통해 "2021년은 제주항공 역사에 새로운 이정표가 될 것"이라며 "변화에 능동적으로 대응하는 유연성, 끊임없는 도전, 구성원간 배려와 협력 등을 이뤄달라"고 주문했다.

김 대표이사는 "불확실성이 극대화한 상황에서는 민첩하게 대응하는 조직만이 살아남을 수 있다"며 "회사도 기단 규모를 축소·재조정하고, 항공운송 등 핵심역량이 아니었던 사업분야에서도 새로운 가능성을 모색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이어 "제주항공만의 차별성을 만들어내기 위한 도전은 끊임없이 이루어져야 한다"며 "PSS(고객서비스시스템)의 교체를 위해 IT 부문에 대규모 투자를 진행하고 있다"고 부연했다.

김이배 대표이사는 마지막으로 "새로운 길을 만들어가는 과정에서 믿을 사람은 고통의 짐을 함께 지고 가는 동료들 뿐"이라며 "희망을 가지고 여행이 일상이 되는 날까지 서로 이해하고 배려하자"고 당부했다.

이스타항공 근로자 연대, 기업회생절차 진행 적극 지지

이스타항공 근로자 연대는 이스타항공의 기업회생절차 진행을 적극적으로 지지한다는 성명을 22일 발표했다.

이스타항공 근로자 연대는 근로자 대표를 포함한 재직자를 중심으로, 회사의 경영정상화를 위해 한 목소리를 내고자 결성됐다. 일자리 수호 등 권익 보호를 목적으로 활동한다는 방침이다.

이들은 이스타항공 정상화의 마지막 희망인 기업회생절차를 통해 인수기업을 찾고, 내실 있는 경영으로 날아 오르기를 간절히 희망한다고 강조했다.

근로자 연대는 과정에서 노사 간 희생과 양보가 필요함을 인지, 적극적인 자세로 협조한다는 입장이다. 경영진에는 직원들의 희생이 헛되지 않도록 책임감 있는 모습과 적극적인 자세로 성공적인 경영 정상화를 이끌어달라고 당부했다.

티웨이항공, 하계스케줄 메가 얼리버드 실시

티웨이항공은 오는 25일부터 다음달 7일까지 하계스케줄 특가 항공권을 판매하는 '메가 얼리버드' 이벤트를 실시한다고 22일 밝혔다.

이번에 판매하는 항공권은 3월 28일부터 10월 30일까지 탑승 가능하며, 국제선 31개와 국내선 8개 노선을 대상으로 한다. 편도 총액 운임은 최저가 기준으로 국제선 3만3000원, 국내선 7900원부터다.

더불어 메가 얼리버드 이벤트 기간 동안 추가 구매 혜택도 주어진다. 티웨이항공 앱으로 예약 시 2000원 할인 쿠폰이 주어지며, 삼성카드로 7만 원 이상 구매 시 1만 원 결제 할인을 받을 수 있다. 예약 후 취소 변경 시 1회에 한해 수수료 없이 무료로 가능하다.

이 외에도 티웨이항공은 인스타그램 라이브 방송을 통해 메가 얼리버드 구매 팁을 알려주는 한편, 무료항공권과 할인 쿠폰 등의 경품 이벤트를 진행한다.

메가 얼리버드 이벤트는 지역별로 순차 오픈되며, 티웨이항공 홈페이지와 모바일 웹·앱에서 확인할 수 있다.

담당업무 : 자동차, 항공, 철강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좌우명 : 생각하는 대로 살지 않으면, 사는대로 생각하게 된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