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그룹, 사회복지시설 29곳에 태양광 설비 지원…‘2020 해피선샤인 캠페인’ 완료
한화그룹, 사회복지시설 29곳에 태양광 설비 지원…‘2020 해피선샤인 캠페인’ 완료
  • 방글 기자
  • 승인 2021.03.04 10: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방글 기자)

사회복지법인 소전원에 태양광 발전설비 설치하는 모습. ⓒ한화
사회복지법인 소전원에 태양광 발전설비 설치하는 모습. ⓒ한화

한화그룹이 전국의 사회복지시설을 대상으로 태양광 발전설비를 무료 지원하는 친환경 사회공헌 활동 ‘2020 해피선샤인(Happy Sunshine) 캠페인’을 완료했다.

한화그룹은 지난해 10월 12일부터 보름간 한화그룹 홈페이지를 통해 지원대상을 모집했으며, 서류심사와 현장실사 등을 통해 사회복지시설 29곳을 최종 선정했다.

최종 선정된 사회복지시설을 대상으로 12월부터 시작해 지난달 말까지 29곳에 총 173kW 용량의 태양광 발전설비 설치를 완료했다. 이는 일반 주택 57가구가 사용할 수 있는 전기용량에 해당된다.

이번에 설치한 태양광 발전설비는 복지시설의 관리 운영비 절감 효과는 물론, 여름과 겨울철 냉·난방 어려움 해소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전남 무안에 위치한 사회복지법인 소전원의 박종진 사무국장은 “시설 규모가 크고 24시간 운영하는 시설인데 태양광 발전설비 덕분에 운영 비용 절감에 도움이 될 것 같다”고 말했다.

태양광 발전설비 설치 외에도 29곳의 사회복지시설 중 아동청소년시설 6곳, 130여명을 대상으로 친환경 에너지에 대한 인식제고를 위한 친환경 에너지 교육도 진행했다.

지난 2011년부터 시작된 해피선샤인 캠페인은 사회복지시설 등에 태양광 발전설비를 무상으로 설치, 기증하는 한화그룹의 대표 친환경 사회공헌 프로그램이다. 한화큐셀이 직접 참여해 태양광 제품을 공급·설치하며, 태양광 발전설비에 대한 안전점검을 포함한 유지보수, 발전량 모니터링 활동 등 사후관리도 지원한다.

지난 10년간 전국 320개 사회복지시설에 2187kW 규모의 태양광 발전설비를 무료로 설치했다. 이는 720여 가구가 사용 할 수 있는 전기 용량에 해당되며, 507톤의 이산화탄소 배출량 감소효과와 20년산 소나무 약 91만여 그루의 식수효과와 맞먹는다.

한화그룹 관계자는 “앞으로도 해피선샤인 캠페인 활동을 통해 친환경 에너지에 대한 인식제고는 물론 도움이 필요한 사회복지시설들의 운영비 절감과 에너지 자립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담당업무 : 금융·재계 및 정유화학·에너지·해운을 담당합니다.
좌우명 : 생각은 냉철하게, 행동은 열정적으로~~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