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오일뱅크, “SNS 띄워조 원희형”…소통 영역 넓힌다
스크롤 이동 상태바
현대오일뱅크, “SNS 띄워조 원희형”…소통 영역 넓힌다
  • 방글 기자
  • 승인 2021.03.09 09: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NS 홍보대사로 축구선수 조원희-아나운서 정순주 등 선임
MZ세대·국내외 소비자·파트너사·투자자와 소통 채널로 육성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방글 기자)

지난해 현대오일장을 통해 비대면 방식으로 진행한 K리그 드림어시스트 1기 수료식.(왼쪽부터)정순주 아나운서, 이영표 대한축구협회 축구사랑나눔재단 이사, 조원희 선수ⓒ현대오일뱅크.
지난해 현대오일장을 통해 비대면 방식으로 진행한 K리그 드림어시스트 1기 수료식.(왼쪽부터)정순주 아나운서, 이영표 대한축구협회 축구사랑나눔재단 이사, 조원희 선수ⓒ현대오일뱅크.

현대오일뱅크는 유튜브 채널 ‘이거해조 원희형’으로 유명한 축구선수 조원희와 ‘K리그 여신’ 정순주 아나운서가 올해 현대오일뱅크 SNS 계정 ‘현대5일장’의 홍보대사로 활동한다고 9일 밝혔다. ‘현대5일장’은 현대오일뱅크가 운영하는 유튜브, 인스타그램, 페이스북의 공식명칭이다.

지난해 처음 런칭한 ‘현대5일장’은 코로나19 바이러스가 기승을 부리는 상황에서도 사내 소식과 주유소 판촉행사 등을 소비자들에게 효과적으로 알려왔다. 올해부터는 소통 대상을 취업 준비생, 지역주민, 투자자, 국내외 파트너사 등으로 다각화할 예정이다.

자율복장제, 유연근무제 등 달라진 기업문화와 K리그 드림어시스트, 배리어프리 영화 제작 등 특색 있는 사회공헌 활동도 알린다.

현대오일뱅크는 이 과정에서 조원희 선수와 정순주 아나운서가 가진 젊고 다양한 팬덤이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현대오일뱅크는 이 외에도 올레핀 석유화학사업과 수소 제조, 판매사업, 이산화탄소 제품화 사업 등 미래를 위해 준비 중인 다양한 신사업도 국내외 투자자를 위해 알기 쉽게 소개할 예정이다. 윤활유 ‘현대엑스티어’ 수출을 늘리기 위한 광고캠페인도 SNS를 통해 진행한다.

현대오일뱅크는 동남아, 중동, 남미 시장을 중점적으로 공략하고 있는데 이들 지역은 SNS이용자 충성도가 높은 곳으로 알려져 있다. 

현대오일뱅크 관계자는 “국가 별로 맞춤형 광고 영상을 제작하고 가장 적합한 SNS 채널을 통해 노출할 예정”이라며 “국내에서도 인지도와 호감도를 고루 갖춘 홍보대사를 추가 선정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담당업무 : 재계 및 정유화학·에너지·해운을 담당합니다.
좌우명 : 생각은 냉철하게, 행동은 열정적으로~~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