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갤럭시 A시리즈 3종 공개…출고가는?
삼성전자, 갤럭시 A시리즈 3종 공개…출고가는?
  • 한설희 기자
  • 승인 2021.03.18 09: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OIS 지원·6400만 쿼드 카메라…스냅챗 ‘펀 모드’ 최초 탑재
최대 120Hz 고주사율 지원…‘아이 케어’ 인증 디스플레이
뮤직 쉐어·버즈 투게더·프라이빗 쉐어 등 소통 기능 제공
방수·방진·대용량 배터리·보안 플랫폼 ‘삼성 녹스’ 지원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 한설희 기자)

삼성전자는 현지시간 17일 온라인을 통해 ‘삼성 갤럭시 어썸 언팩(Samsung Galaxy Awesome Unpacked)’ 행사를 개최하고, 갤럭시 A 시리즈 스마트폰 3종을 최초 공개했다.ⓒ삼성전자
삼성전자는 현지시간 17일 온라인을 통해 ‘삼성 갤럭시 어썸 언팩(Samsung Galaxy Awesome Unpacked)’ 행사를 개최하고, 갤럭시 A 시리즈 스마트폰 3종을 최초 공개했다.ⓒ삼성전자

삼성전자가 17일 밤 11시 온라인을 통해 ‘삼성 갤럭시 어썸 언팩(Samsung Galaxy Awesome Unpacked)’ 행사를 개최하고, 갤럭시 A 시리즈 스마트폰 3종을 최초 공개했다.

이날 공개된 ‘갤럭시 A52’와 ‘갤럭시 A52 5G’, ‘갤럭시 A72’는 △6400만 화소 렌즈를 포함한 후면 쿼드 카메라 △슈퍼 아몰레드 디스플레이 △대용량 배터리 △방수·방진 지원 등이 특징이다. 노트PC·태블릿·웨어러블 등 갤럭시 기기와 연동되며 △뮤직 쉐어 △버즈 투게더 △프라이빗 쉐어 등 소통 기능이 지원된다. 

이날 공개된 제품들은 유럽을 시작으로 전 세계 시장에 출시되며, 출시 가격은 △갤럭시A52 349유로(한화 47만 원) △갤럭시A52 5G 429유로(58만 원) △A72 449유로(60만 원)다. 사양과 색상은 국가별로 다를 수 있으며, 국내 출시 여부와 일정은 미정이다.

신제품 3종은 카메라 부문 성능이 향상됐다. 

사용자는 6400만 화소 기본 카메라로 4K 동영상을 촬영, 캡쳐를 통해 800만 화소의 사진을 남길 수 있다. AI 기반의 ‘장면 최적화(Scene Optimizer)’ 기능은 음식·풍경·반려동물 등 30개의 피사체와 배경을 자동으로 인식해 최적화된 설정으로 촬영한다. 

신제품의 기본 카메라는 스냅챗의 다양한 AR 렌즈 효과를 활용해 독특한 콘텐츠를 생산할 수 있는 ‘펀(Fun) 모드’가 최초로 탑재됐다. 

3종은 또한 선명한 슈퍼 아몰레드 디스플레이와 △갤럭시 A52·A72 90Hz △갤럭시 A52 5G 120Hz 등 전작 대비 높은 화면 주사율을 지원한다. 역대 갤럭시 A 시리즈 중 최대인 800nit 밝기를 제공, 야외에서도 동영상 시청과 사진 편집 등을 체험할 수 있다. 

글로벌 인증업체 SGS로부터 ‘아이 케어(Eye Care)’ 인증을 획득했으며, 사용자 패턴에 따라 디스플레이의 색 온도를 자동 조정하는 ‘편안하게 화면보기’ 모드도 포함된다. 

해당 제품은 친구와 함께 듣는 ‘뮤직 쉐어’와 ‘버즈 투게더’ 기능을 갖췄으며, 모바일 보안 플랫폼 ‘삼성 녹스(Samsung Knox)’가 실시간으로 사용자의 개인 정보와 데이터를 보호한다. 뿐만 아니라 IP67 등급의 방수·방진이 지원되며, A52는 4500mAh, A72는 5000mAh의 대용량 배터리가 탑재됐다. 

이밖에도 △최대 1TB 용량의 마이크로SD 카드 슬롯 △스테레오 스피커 △돌비 애트모스(Dolby Atmos) 등이 추가됐다.

신제품은 △어썸 바이올렛 △어썸 블루 △어썸 블랙 △어썸 화이트 4가지 색상으로 출시된다. 

노태문 삼성전자 무선사업부장 사장은 “삼성전자는 최첨단 기술을 더 많은 사람들이 즐길 수 있도록 혁신 기술의 대중화를 선도해 왔다”며 “신제품 3종은 소비자들이 원하고 기대하는 최신 혁신과 강력한 기능을 더 많은 사람들에게 제공하고자 하는 삼성의 의지를 보여주는 제품”이라고 강조했다. 

갤럭시 A시리즈 3종 스펙. ⓒ삼성전자 제공
갤럭시 A시리즈 3종 스펙. ⓒ삼성전자 제공

 

담당업무 : 통신 및 전기전자 담당합니다.
좌우명 : 사랑에 의해 고무되고 지식에 의해 인도되는 삶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