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젠 팬미팅을 비행기에서”…제주항공, 가수 김수찬 전세기 팬미팅
“이젠 팬미팅을 비행기에서”…제주항공, 가수 김수찬 전세기 팬미팅
  • 한설희 기자
  • 승인 2021.04.19 13: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내 이색 이벤트 전세기 운항…여객수요 급감에 따른 수요 창출 노력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 한설희 기자)

제주항공은 지난 18일 트로트 가수 김수찬의 기내 팬미팅을 위한 전세기를 띄웠다고 19일 밝혔다. ⓒ제주항공
제주항공은 지난 18일 트로트 가수 김수찬의 기내 팬미팅을 위한 전세기를 띄웠다고 19일 밝혔다. ⓒ제주항공

제주항공은 지난 18일 트로트 가수 김수찬의 기내 팬미팅을 위한 전세기를 띄웠다고 19일 밝혔다. 

해당 항공편(7C380)은 오전 10시 인천을 출발해 광주·여수·부산을 경유, 약 두 시간 반 동안 운항 후 인천으로 돌아오는 스케줄이다. 기내에서는 가수 김수찬의 즉석 공연과 팬미팅 등이 진행됐다.

제주항공은 거리두기 차원에서 참석 가능 인원을 88석으로 제한하고 승객들은 출발 전 발열검사를 통해 체온이 37.5도 이하인 경우에만 탑승했다. 탑승객 전원에게는 손세정제와 마스크가 제공됐다. 

제주항공 관계자는 “여객수요 급감에 따라 신규 수요 창출이 절실한 상황”이라며 “이번 기내 팬미팅 전세기를 시작으로 앞으로도 다양한 이벤트 비행을 기획해 고객들에게 차별화된 비행상품을 지속적으로 선보일 예정”이라고 전했다. 
 

담당업무 : 통신 및 전기전자 담당합니다.
좌우명 : 사랑에 의해 고무되고 지식에 의해 인도되는 삶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