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오늘] 고창 ‘한반도 첫수도 고창밥상’ 화제… 임실군, 사계절 꽃만발 옥정호 경관조성 박차
스크롤 이동 상태바
[전북오늘] 고창 ‘한반도 첫수도 고창밥상’ 화제… 임실군, 사계절 꽃만발 옥정호 경관조성 박차
  • 김병묵 기자
  • 승인 2021.05.10 10: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김병묵 기자)

ⓒ고창군청 제공
전라북도 고창군청이 ‘미식도시 고창’을 대표하는 열다섯 곳의 맛집이 여행·문화 전문잡지에 소개되며 큰 화제를 모으고 있다고 10일 밝혔다. ⓒ고창군청 제공

고창 ‘한반도 첫수도 고창밥상’ 화제…KTX 매거진에 추천

전라북도 고창군청이 ‘미식도시 고창’을 대표하는 열다섯 곳의 맛집이 여행·문화 전문잡지에 소개되며 큰 화제를 모으고 있다고 10일 밝혔다.

고창군에 따르면 지난 3일 매월 10만부 이상 발행되고 KTX와 ITX 새마을호 등에 비치되고 있는 코레일 KTX매거진 5월호에 전국맛집탐방 장소로 고창밥상이 추천됐다.

KTX매거진은 ‘고창 자연이 선물한 건강 밥상’이라는 주제로 “유네스코 생물권보전지역 전북 고창에서 자란 농산물과 수산물이라 믿음이 간다”며 “그 자원으로 정갈한 밥상을 차리는 한반도 첫 수도 고창밥상 15곳을 소개한다”며 고창의 맛을 알렸다.

한반도 첫수도 고창밥상은 풍요로운 고장 고창의 청정 농산물로 요리하는 음식점을 모아 만든 브랜드다. 현재 땅·물·불의 세 가지 테마로 15곳의 외식업체 고창의 맛을 전하고 있다.

고창군에 따르면, 고창은 산, 들, 강, 바다, 갯벌을 아우르는 예부터 살기 좋은 땅이었다. 무기질과 미네랄을 함유한 비옥한 황토가 군 전체 면적의 절반에 가깝게 분포되어 있고, 2000년 전 마한 시대에는 보리와 갈대가 펼쳐진 땅이라는 의미의 모로비리국이 문명을 꽃피웠다.

특히 해양 생태계의 보석인 고창 갯벌에서는 품질이 뛰어난 장어, 바지락, 백합이 자라고, 행정구역 전체가 유네스코 생물권 보전지역으로 등재된 고창의 습지는 다양한 생물이 공존하는 생태자원의 보고로 주목받고 있다.

고창군 농어촌식품과 이영윤 과장은 이날 "월간 KTX매거진을 통해 청정 자연 환경에서 자란 우리 농산물로 만든 고창밥상으로 오감만족 즐기실 수 있기를 바란다"라고 말했다.

 

ⓒ임실군청 제공
전라북도 임실군은 옥정호 순환도로변 운암교 인근에 있는 기존화단의 재정비를 통해 사계절 꽃향기를 만끽할 수 있는 쌈지화단을 조성, 옥정호 경관의 봄철 단장을 시작했다고 10일 밝혔다. ⓒ임실군청 제공

임실군, 사계절 꽃만발 옥정호 경관조성 박차

전라북도 임실군은 옥정호 순환도로변 운암교 인근에 있는 기존화단의 재정비를 통해 사계절 꽃향기를 만끽할 수 있는 쌈지화단을 조성, 옥정호 경관의 봄철 단장을 시작했다고 10일 밝혔다.

임실군에 따르면, 수국과 금낭화, 구절초 등의 관목류와 초화류를 식재하고 화단을 더욱 돋보이게 할 수 있는 경관조명을 설치한다.

또한 사계절 동안 오색꽃의 아름다운 빛깔을 감상할 수 있고 향기를 느낄 수 있는 쌈지화단을 조성할 계획이다.
 
 이에 발맞춰 생활개선 임실군연합회(회장 성문자)가 지난달 30일 지방도 749호선인 옥정호 순환도로 변에서 장미꽃길 환경정화 활동에 나섰다.

이날 활동은 가득한 봄기운과 함께 도심을 벗어나 교외로 향하는 나들이객이 많아짐에 따라 아름답고 깨끗한 도로 환경조성을 위해 추진됐다.

이른 새벽부터 30여 명의 생활개선회원이 참여한 가운데 약 15km 구간에 걸쳐 덩굴장미 유인과 경관을 저해하고 통행에 불편을 주는 잡초제거 및 주변에 방치된 쓰레기 수거 등 환경정비에 온 힘을 쏟았다.

성문자 생활개선 임실군연합회장은 이날 "농사일로 바쁜 시기임에도 이른 새벽부터 환경정화 활동에 참여해 주신 회원들께 깊이 감사드린다"면서 "이번 환경정화 활동으로 옥정호 순환도로가 아름답고 쾌적한 이미지 변신으로 다시 찾고 싶은 관광 명소로 거듭나길 바란다"라고 전했다.

심 민 임실군수는 "코로나19로 지친 지역주민과 옥정호를 방문하는 관광객들의 발길 닿는 곳곳에 매력있는 경관을 조성하고 있다"라며 "아름다운 옥정호 경관을 보기 위해 전국적으로 많은 관광객이 구름처럼 몰릴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담당업무 : 게임·공기업 / 국회 정무위원회
좌우명 : 행동하라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