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에어, 1Q 매출 전년比 69.5%↓…적자는 작년의 2배
진에어, 1Q 매출 전년比 69.5%↓…적자는 작년의 2배
  • 한설희 기자
  • 승인 2021.05.17 17: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 한설희 기자)

진에어는 연결재무제표 기준 올해 1분기 매출 439억 원, 영업손실 601억 원을 기록했다고 17일 밝혔다.ⓒ진에어
진에어는 연결재무제표 기준 올해 1분기 매출 439억 원, 영업손실 601억 원을 기록했다고 17일 밝혔다.ⓒ진에어

진에어는 연결재무제표 기준 올해 1분기 매출 439억 원, 영업손실 601억 원을 기록했다고 17일 밝혔다. 지난해 동기 대비 매출은 69.5%(-999억 원) 줄었으며, 적자도 크게 확대됐다. 당기순손실은 721억 원으로 집계됐다. 

영업손실은 지난해 동기(313억 원) 대비 두 배로 늘었으며, 당기순손실도 지난해 동기(458억 원) 대비 263억 원 늘었다. 

진에어의 1분기 적자 확대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한 국제선 여객 수익 급감 때문이다. 국내선의 경우, 저비용항공사(LCC)들이 일제히 몰려들어 경쟁이 심화돼 수익성도 악화됐다. 

진에어 관계자는 “국제선 관광 비행을 운영하고, 순환 휴직 등을 통해 손실을 최소화하기 위해 노력했다”고 설명했다.  

진에어는 2분기 역시 코로나19로 불확실한 영업환경을 전망했다. 

진에어 관계자는 “변이 바이러스 확산 등 코로나19로 인한 영업 환경의 불확실성이 지속될 것으로 보인다”며 “다만 백신 접종 진행 등에 따른 여행 심리 회복을 기대하고, 탄력적인 노선과 기재를 운영하며 적극적 비용 절감으로 수지 방어에 총력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담당업무 : 통신 및 전기전자 담당합니다.
좌우명 : 사랑에 의해 고무되고 지식에 의해 인도되는 삶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