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대한통운, 2030년까지 보유차량 100% 무공해차로 바꾼다
스크롤 이동 상태바
CJ대한통운, 2030년까지 보유차량 100% 무공해차로 바꾼다
  • 방글 기자
  • 승인 2021.05.27 15: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방글 기자)

CJ대한통운이 이번에 현장에 도입한 전기택배차. CJ대한통운은 2030년까지 택배차량을 포함해 모든 차량을 무공해차로 전환하기로 했다. ⓒCJ대한통운
CJ대한통운이 현장에 도입한 전기택배차. ⓒCJ대한통운

CJ대한통운이 2030년까지 보유한 차량 100%를 전기·수소차로 전환한다.

CJ대한통운은 전일 서울 양재동 더케이 호텔에서 환경부가 주관하는 ‘2030 무공해차 전환100’ 제3차 선언식에 참석해, 이같이 선언했다고 27일 밝혔다. 이 자리에는 한정애 환경부 장관을 비롯 17개 대표기업이 참석했다.

선언식은 물류·운수기업이 대상으로, 각 기업들이 보유·임차하고 있는 모든 차량을 전기·수소차로 전환하기 위해 환경부가 주관하고 있다. 환경부는 지난 3월에 자동차 렌트·리스업, 4월에 금융·제조업 등을 대상으로 선언식을 개최한 바 있다.

‘2030 무공해차 전환100’에 동참한 CJ대한통운은 자사가 직접 보유하거나 외부 임차하고 있는 화물차, 업무용 승용차 등 1600여대를 2030년까지 전기·수소차로 전환하기로 했다. 또한 전기차 충전소도 확대해 직원 차량과 방문고객 차량이 편리하게 충전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현재 CJ대한통운은 1400여대의 직영택배차량과 대형간선차량, 200여대의 업무용 차량이 있으며, 전국 3개소에 전기충전소를 운용 중이다.

CJ대한통운 관계자는 “기업의 친환경 경영은 선택이 아닌 필수가 됐다”며 “무공해차 도입과 플라스틱 업사이클링 사업 등을 강화해 친환경 물류 선도 및 ESG경영을 적극 실천하겠다”고 밝혔다. 
 

담당업무 : 금융·재계 및 정유화학·에너지·해운을 담당합니다.
좌우명 : 생각은 냉철하게, 행동은 열정적으로~~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