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오늘] SK텔레콤, 국내 최초 ‘사물 DID 서비스’ 출시… KT, MZ세대 겨냥 ‘Y 공모전’ 진행
[IT오늘] SK텔레콤, 국내 최초 ‘사물 DID 서비스’ 출시… KT, MZ세대 겨냥 ‘Y 공모전’ 진행
  • 한설희 기자
  • 승인 2021.06.07 17: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KT, 이니셜 DID기술로 건축물 식별자 확인…위험구조물 안전진단
LGU+, 월 3300원에 ‘나만의 고객센터’ 운영…통화 모니터링·통계 기능
KT, 이말년·주호민 주연 광고영화 SNS 공모전…2차 영상 공개 예정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 한설희 기자)

SK텔레콤은 자사 블록체인 모바일 전자증명 서비스 ‘이니셜’ 기술을 적용, 건축물의 고유식별자를 확인하고 위험구조물의 안전진단을 수행하는 ‘사물 DID 서비스’를 출시한다고 7일 밝혔다.ⓒSKT
SK텔레콤은 자사 블록체인 모바일 전자증명 서비스 ‘이니셜’ 기술을 적용, 건축물의 고유식별자를 확인하고 위험구조물의 안전진단을 수행하는 ‘사물 DID 서비스’를 출시한다고 7일 밝혔다.ⓒSKT

SK텔레콤, 국내 최초 이니셜 적용 ‘위험구조물 진단서비스’ 출시

SK텔레콤은 자사 블록체인 모바일 전자증명 서비스 ‘이니셜’ 기술을 적용한 ‘사물 DID 서비스’를 출시한다고 7일 밝혔다. 건축물의 고유식별자를 확인하고 위험구조물의 안전진단을 수행하는 서비스다. 

DID는 온라인 블록체인 기술을 기반으로 신원증명을 관리하는 전자 신분증 시스템을 말한다. 개인의 신분 증명을 위해 사용되던 기술이 국내 최초로 사물 식별에도 사용된 것. 

SK텔레콤은 △시티랩스 △씽크제너레이터 △지노시스 △방재시험연구원으로 구성된 ‘시티랩스 컨소시엄’의 블록체인 기반 위험구조물 안전진단 플랫폼 사업에 자사 서비스인 ‘이니셜’을 지원한다. 해당 사업은 한국인터넷진흥원이 2021년 블록체인 시범선도사업으로 지정한 것으로, 컨소시엄은 중랑구청과 국내 최초 위험구조물 안전진단 시범사업을 수행 중이다. 

SK텔레콤은 컨소시엄에 이니셜의 DID기술 지원을 결합, 건축물의 DID 구현과 IoT기술을 기반으로 한 노후건축물 기울기와 크랙 모니터링을 담당한다. 기존 작업 때는 불특정 안전진단업체가 현장에서 직접 측정하고, 보고서를 작성해 데이터를 분석했다. 따라서 시간 소요와 데이터 신뢰도에 대한 문제가 제기됐다. 

이니셜의 DID 기술은 다양한 IoT 디바이스에 사물 DID를 부여해, 블록체인을 통한 데이터 수집·전송 시 위·변조 위험성이 없다. 진본 데이터 확인이 용이하다는 장점도 있다.

이니셜은 현재 △행정안전부 전자문서지갑 전자증명서·공공증명서 보관·발급 △대학 제증명 발급·제출 △고려대 모바일학생증 발급 △SK텔레콤 고객센터 서류 제출 등 다양한 제휴처로 적용범위를 확대하고 있다.

오세현 SK텔레콤 인증CO(컴퍼니)장은 “이니셜을 통해 국내 최초로 사물 DID 시대를 열게 돼 고무적”이라며 “ESG경영 일환으로 노후건축물 안전진단의 신뢰도를 높이고, 앞으로도 이니셜의 DID 기술을 다양한 산업군과 실생활에 적용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LG유플러스는 중소사업자를 위한 ‘U+통화매니저’를 출시했다고 7일 밝혔다. ⓒLGU+
LG유플러스는 중소사업자를 위한 ‘U+통화매니저’를 출시했다고 7일 밝혔다. ⓒLGU+

LG유플러스, 중소사업자 위한 ‘U+통화매니저’ 출시

LG유플러스는 중소사업자를 위한 ‘U+통화매니저’를 출시했다고 7일 밝혔다. 

U+통화매니저는 매장에 걸려온 문의·상담 전화 정보를 연동된 PC로 확인시켜주는 서비스로, 과거 통화 이력과 문의·상담 내용 등을 한 눈에 보여준다. 병원이나 학원, 회계·세무·변호사 사무실 등의 작업장에서 업무 효율성을 높일 수 있다.

LG유플러스는 서버 연동 방식으로 서비스를 구현해 안정성을 높였다. 사용자는 사업장 내 네트워크 환경과 관계없이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고, PC가 꺼지더라도 24시간 통화 이력과 예약 기능을 관리할 수 있다. 최신 버전 업데이트도 자동으로 진행된다. 

U+통화매니저는 △상담 내용을 서버에 저장하는 ‘녹취 기능’ △다수의 상담사가 함께 통화하는 ‘회의 통화 기능’ △여러 고객에게 단체 메시지를 보내는 ‘문자 일괄전송 기능’ △주소록 관리 등 다양한 기능이 포함됐다. 

효율적 업무를 지원하는 통계 기능도 갖췄다. 사용자는 △사내 통화 이력 전체 △번호별 통화 이력 △유형별 통화 내역 등을 확인하고 반복되는 고객 불만 사항을 파악, 개선점을 확인할 수 있다. 

서비스 이용료는 부가세 포함 월 3300원으로, ‘U+기업인터넷전화(자유통화 6이상 요금제)’와 결합하면 2200원에 이용 가능하다. 녹취 보관기간과 건수에 따라 매달 최소 2200원의 요금이 추가된다. 

LG유플러스는 오는 8월까지 신규 가입하는 고객에게 1개월 무료 이용 혜택도 제공한다.

김현민 LG유플러스 SOHO사업담당은 “U+통화매니저는 합리적인 요금으로 편리한 통화기능과 안정적인 녹취 서비스를 제공하고, 차별화된 통계 기능이 강점”이라며 “향후 지속적인 서비스 개선을 통해 중소사업자의 업무 편의 향상을 지원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KT는 20대 고객들이 제작에 직접 참여하는 방식의 광고 캠페인 ‘Y드립 시네마’를 선보인다고 7일 밝혔다.ⓒKT
KT는 20대 고객들이 제작에 직접 참여하는 방식의 광고 캠페인 ‘Y드립 시네마’를 선보인다고 7일 밝혔다.ⓒKT

KT, 내 댓글이 광고가 되는 ‘Y드립 시네마’ 공모전

KT는 20대 고객들이 제작에 직접 참여하는 방식의 광고 캠페인 ‘Y드립 시네마’를 선보인다고 7일 밝혔다.

Y드립 시네마는 광고의 결정적 장면 대사를 제공하지 않고, 시청자들이 댓글로 올리면 그중 참신한 내용을 선정해 영화 형식의 광고를 완성하는 프로젝트다. 해당 영상은 KT 유튜브 채널을 포함해 다양한 SNS 채널에 게시된다. 최종 완성 버전은 오는 6월 마지막 주에 공개될 계획이다. 

KT는 MZ세대와의 소통을 통해 20대 대표 브랜드인 ‘Y’를 자연스럽게 알리고자 프로젝트를 기획했다. KT는 ‘있는 그대로 빛나는 Y’라는 브랜드 슬로건을 이어가고 있다. 

1차 영상은 웹툰 작가 이말년과 주호민이 주연을 맡았다. 두 작가가 각각 주·조연을 번갈아 맡으면서 대립하는 내용이다. 상대 역으로는 배우 정만식이 출연했다. 제작은 돌고래유괴단이 맡았다. 

박현진 KT 커스터머전략본부장 전무는 “MZ세대들이 자신의 의견을 표현하는 것에 적극적이며, 댓글을 통해 자기표현과 소통을 자유롭게 한다는 점에서 이번 프로젝트를 기획했다”며 “앞으로도 MZ 세대들이 참여할 수 있는 마케팅 프로그램으로 그들과 소통하는 기회를 넓혀 갈 것”이라고 전했다.
 

담당업무 : 통신 및 전기전자 담당합니다.
좌우명 : 사랑에 의해 고무되고 지식에 의해 인도되는 삶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