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생명, ‘도시 숲 조성 환경사업’ 후원금 1억 전달
스크롤 이동 상태바
신한생명, ‘도시 숲 조성 환경사업’ 후원금 1억 전달
  • 정우교 기자
  • 승인 2021.06.09 13: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임직원, 설계사 급여 끝전으로 모금…안양천 숲 조성에 지원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정우교 기자)

신한생명은 서울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도시 숲 조성 환경사업’을 위해 후원금 1억원을 전달했다. 사진 왼쪽부터 신한생명 조형엽 상무, 서울 사랑의 열매 김진곤 사무처장, 신한생명 성대규 사장, 생명의 숲 허상만 이사장, 생명의 숲 유영민 사무처장 ©신한생명
신한생명은 서울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도시 숲 조성 환경사업’을 위해 후원금 1억원을 전달했다. 사진 왼쪽부터 신한생명 조형엽 상무, 서울 사랑의 열매 김진곤 사무처장, 신한생명 성대규 사장, 생명의 숲 허상만 이사장, 생명의 숲 유영민 사무처장 ©신한생명

신한생명은 9일 서울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도시 숲 조성환경사업'을 위해 후원금 1억 원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전달식은 지난 8일 서울 사회복지공동모금회 본관에서 진행됐다. 이날 행사에는 성대규 신한생명 사장, 허상만 생명의 숲 이사장, 김진곤 서울 사랑의 열매 사무처장 등이 참석했다. 

전달된 후원금은 신한생명 임직원과 설계사가 자발적으로 급여 끝전으로 모금됐다. 이번 기부금은 안양천 내 도시 숲 조성을 위해 나무 701그루를 지원한다. 

신한생명 관계자는 "오는 7월 1일 출범하는 신한라이프의 성공적인 통합을 위해 701그루의 나무를 심는다"면서 "이 나무들로 숲을 가꿔 미세먼지와 폭염으로부터 안전한 생활환경에 도움이 됐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또한 성대규 신한생명 사장은 "임직원 및 설계사들이 자발적으로 모은 급여 끝전을 통해 ESG관점의 도시 숲 조성사업에 참여하게 돼 기쁘다"며 "내달 1일 새롭게 출범하는 신한라이프도 지역사회와 함께 하는 사회공헌 활동을 지속적으로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담당업무 : 증권·보험 등 제2금융권을 담당합니다.
좌우명 : 우공이산(愚公移山)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