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오늘] SK㈜ C&C, 신한은행 ‘더 넥스트’ 시스템 구축…KT, 웹케시·직방과 MOU 체결
[IT오늘] SK㈜ C&C, 신한은행 ‘더 넥스트’ 시스템 구축…KT, 웹케시·직방과 MOU 체결
  • 한설희 기자
  • 승인 2021.06.17 16: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K㈜ C&C, 신한 ‘초개인화 금융서비스’ 뒷받침할 플랫폼 구축
KT, 뱅크샐러드 이어 두 번째 금융기업 투자…핀테크 시장 정조준
KT, 직방에 AICC 솔루션 적용…AI가 부동산 매물 대신 확인 가능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 한설희 기자)

SK㈜ C&C는 신한은행의 ‘더 넥스트(The NEXT) 마케팅 시스템’ 구축 프로젝트에 착수했다고 17일 밝혔다.ⓒSK C&C CI
SK㈜ C&C는 신한은행의 ‘더 넥스트(The NEXT) 마케팅 시스템’ 구축 프로젝트에 착수했다고 17일 밝혔다.ⓒSK C&C CI

SK㈜ C&C, 신한은행 ‘더 넥스트 마케팅 시스템’ 구축 착수

SK㈜ C&C는 신한은행의 ‘더 넥스트(The NEXT) 마케팅 시스템’ 구축 프로젝트에 착수했다고 17일 밝혔다.

해당 시스템은 신한은행의 미래형 디지털뱅킹 사업의 일환으로, 영업점과 어플 등 모든 접점에서 산발된 △고객 실적 및 접촉 △고객 관계 △거래 형태 △여신·수신·투자·보험 등 각종 계약 정보 △금융 혜택 정보 등을 하나로 모아 통합 프로필을 제공하는 심리스(Seamless) 마케팅이다. 

SK㈜ C&C는 고객의 금융 니즈를 사전에 찾아내는 ‘초개인화 금융 서비스’를 뒷받침할 ‘고객데이터·경험 플랫폼’ 구축에 나선다. 고객 인적정보나 거래정보 등 정형 데이터와 고객의 음성·텍스트·로그 등 비정형 데이터를 결합해 수집·분석할 예정이다. 

고객들은 △인터넷뱅킹 △쏠(SOL) 앱 △영업점 △폰뱅킹 △톡상담 등 22개 은행 채널에서 기존 거래와 상담 내용을 연결할 수 있다. 

SK㈜ C&C는 신속한 고객 중심 의사결정을 위한 ‘디지털 통합 마케팅 시스템’도 구축한다. 

SK㈜ C&C는 △캠페인 대상 고객 정의 △캠페인 실행에 따른 고객 반응 △고객 행태 변화를 실시간으로 탐지한다. 고객 맞춤형 제안을 위한 금융 콘텐츠 뱅크와의 연동 프로세스도 마련할 예정이다. 

또한 마케팅 캠페인 통합 관리를 위한 대시보드를 제공, △채널별 실시간 캠페인 진행 현황 △관심 고객 변화 추이 △상담 내용 실시간 모니터링·분석 등 기능을 제공한다. 

SK㈜ C&C는 플랫폼을 통해 은행원을 위한 지능형 상담 내비게이션도 선보인다. 

임직원들은 업무 유형에 따라 △고객 분석 정보 △고객 관심 정보 △해당 거래와 관련된 이벤트 정보 △금리 정보 △환율 정보 등을 선별, 필요한 정보를 별도의 검색 과정 없이 즉시 제공할 수 있다. 상담 결과는 자동으로 등록돼 추후 상담에서 활용할 수 있다. 

SK㈜ C&C는 이밖에도 △채널 통합 상품 판매시스템 △콘텐츠 뱅크 시스템 △리워드 시스템 등 금융 마케팅 전반적인 시스템 보완을 담당할 예정이다. 

KT는 업계 1위 웹케시 그룹과 ‘전략적 지분투자 및 B2B 금융 사업 협력 계약’을 체결했다고 17일 밝혔다. ⓒKT
KT는 업계 1위 웹케시 그룹과 ‘전략적 지분투자 및 B2B 금융 사업 협력 계약’을 체결했다고 17일 밝혔다. ⓒKT

KT, ‘핀테크 1위’ 웹케시 그룹과 236억 지분투자…B2B 사업협력 체결

KT는 업계 1위 웹케시 그룹과 ‘전략적 지분투자 및 B2B 금융 사업 협력 계약’을 체결했다고 17일 밝혔다. 

웹케시 그룹은 기업의 자금관리 업무를 혁신한 ‘경리나라’를 개발하는 등 B2B 핀테크 분야에서 독보적 입지를 갖고 있다. 자회사로는 △기업의 자금관리 솔루션 ‘웹케시’ △비즈니스 데이터 플랫폼 기업 ‘쿠콘’ △무증빙 경비지출관리 솔루션 ‘비즈플레이’ 등이 있다. 

KT는 전략적 협업 관계 구축을 위해 웹케시 그룹의 △웹케시 △비즈플레이 △로움아이티 등 3사를 대상으로 총 236억 원의 지분을 투자하기로 했다. 금융기업 투자로는 지난 4월 ‘뱅크샐러드’ 지분 투자에 이어 두 번째다. 

KT 관계자는 “케이뱅크·BC카드·뱅크샐러드·웹케시 그룹 등과 긴밀한 협력 체계를 구축하고, B2C와 B2B 금융시장을 아우르는 탄탄한 사업 기반을 마련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양사는 KT의 AI·빅데이터·클라우드 등 플랫폼 기술력과 유무선 인프라를 기반으로 웹케시 그룹의 핀테크 서비스를 연계, 기업의 규모·업종별 맞춤형 신규 플랫폼 서비스를 출시할 계획이다. 

양사는 우선 KT 기술을 결합한 고도화 서비스 ‘KT경리나라’, ‘KT비즈플레이’를 출시할 예정이다. 

KT는 해당 서비스에 기가지니 인사이드를 적용한 AI기반 ‘아바타 솔루션’을 추가한다. 예를 들어 고객사 경영진이 모바일 앱을 통해 “현재 자금 현황은?”이라고 음성으로 요청하면, 원하는 데이터를 분석해 화면에 보여주는 방식이다. KT 관계자는 “RPA(로봇프로세스자동화)를 적용해 경영관리 반복 업무를 자동화하고, KT 메시징 플랫폼과 연계하는 방안도 검토 중”이라고 밝혔다. 
 
양사는 또한 KT 클라우드 기반의 SaaS 상품을 출시하고, 기능에 따라 스탠다드부터 엔터프라이즈까지 버전을 세분화할 전망이다. 

양사는 웹케시 그룹의 소상공인 경영관리 플랫폼 ‘세모장부’와 KT의 상권분석 플랫폼 ‘잘나가게’를 연동한 ‘KT세모가게’를 6월 내 출시할 방침이다. 향후 KT계열사 ‘소호(SOHO)’ 상품을 연계해 소상공인 통합 디지털 플랫폼으로 발전시켜 나간다는 전략이다. 

이밖에도 양사는 각기 보유한 고객 채널을 활용해 △창업지원 통합패키지 △계열사간 상호 협력 확장 △KT엠하우스의 기프티쇼비즈 결제 연동 △기프티쇼와 비즈플레이 제휴 등을 추진하고 있다. 

KT는 종합 프롭테크 기업 ‘직방’과 부동산 분야 AI컨택센터 사업협력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17일 밝혔다. ⓒKT
KT는 종합 프롭테크 기업 ‘직방’과 부동산 분야 AI컨택센터 사업협력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17일 밝혔다. ⓒKT

KT, 직방과 ‘부동산 분야 AICC 사업협력’ MOU 체결

KT는 종합 프롭테크 기업 ‘직방’과 부동산 분야 AI컨택센터 사업협력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17일 밝혔다. 

KT는 이번 협약을 통해 △음성인식 기술(STT) △개인화 음성합성 기술(P-TTS) △KT AI 보이스봇 등 KT의 AI 컨택센터(AICC) 솔루션을 활용, 직방의 기존 업무들을 자동화할 계획이다. 

기존엔 부동산 매물을 실시간 확인하기 위해 직방 직원들이 직접 확인전화를 걸어야 했지만, 앞으로는 KT AI 보이스봇이 단순 반복적인 매물 확인전화를 담당하게 된다. 보이스봇은 통화내용을 텍스트로 적어 매물정보에 대한 데이터 관리 편의성도 높인다.

KT 관계자는 “보이스봇이 직방의 매물정보 경쟁력을 강화하고, 부정확한 정보에 따른 허위 매물을 근절해 직방 이용 고객 만족도를 높일 것”이라고 전망했다. 

양사는 △직방 전용 KT AICC 보이스봇 플랫폼 구축 △KT AI 빅데이터 기술과 직방의 부동산 지식을 결합한 제휴 서비스 공동 개발 △신규 서비스 사업화를 위한 상품기획·마케팅 협력 등을 실시할 예정이다.
 

담당업무 : 통신 및 전기전자 담당합니다.
좌우명 : 사랑에 의해 고무되고 지식에 의해 인도되는 삶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