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게이밍 모니터 최초 UHD 지원…‘오디세이 2021년형’ 출시
스크롤 이동 상태바
삼성전자, 게이밍 모니터 최초 UHD 지원…‘오디세이 2021년형’ 출시
  • 한설희 기자
  • 승인 2021.06.21 11: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디세이 G70A…·1ms 응답속도·144Hz 고주사율·HDR400 등
HDMI 2.1, 울트라 와이드 게임 뷰 등 신규 게이밍 기능 추가
QHD 해상도 G50A, FHD 해상도 G30A 2종 등도 동시 출시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 한설희 기자)

삼성전자는 21년형 게이밍 모니터 ‘오디세이(Odyssey)’ 신제품 4종을 전 세계에 동시 출시한다고 21일 밝혔다.ⓒ삼성전자
삼성전자는 21년형 게이밍 모니터 ‘오디세이(Odyssey)’ 신제품 4종을 전 세계에 동시 출시한다고 21일 밝혔다.ⓒ삼성전자

삼성전자는 21년형 게이밍 모니터 ‘오디세이(Odyssey)’ 신제품 4종을 전 세계에 동시 출시한다고 21일 밝혔다.

오디세이 G70A(28형)는 평면 광시야각 패널이 적용, 오디세이 최초로 UHD(3840x2160) 해상도를 갖췄다. GTG 기준 1ms 응답속도와 144Hz의 주사율이 제공되며, 잔상과 끊김 없는 화면을 통해 게이밍 성능을 높였다. 국내 출고가는 95만 원이다.  

신제품은 △최고 밝기 400니트(nit) 지원 △HDR 기술 적용 △AMD 프리싱크 프리미엄 프로 호환 지원 △엔비디아 지싱크 컴패티블 호환 지원 등을 갖췄다. 고사양 게임 도중 PC와 모니터 간 통신 문제로 화면이 끊기는 티어링(Tearing) 현상도 줄였다. 

이밖에도 △HDMI 2.1 △화면의 색상을 자동 인식해 제품 전·후면 라이팅·색상을 맞추는 ‘코어싱크’ △21:9 비율로 화면 조절이 자유로운 ‘울트라 와이드 게임 뷰’ △모니터에 연결된 IT 기기를 자동 인식해 화면을 켜주는 ‘오토 소스 스위치 플러스’ 등 신규 게이밍 기능이 대거 탑재됐다. 

삼성전자는 오디세이 G70A 뿐만 아니라 G50A, G30A 모델도 함께 출시해 소비자 선택의 폭을 넓혔다.

오디세이 G50A(27형) 스펙은 △QHD(2560x1440) 해상도 △HDR10 △광시야각 패널 △GTG 기준 1ms 응답속도 △165Hz 고주사율 △지싱크 컴패티블 호환 △AMD 프리싱크 프리미엄 호환 등이다. 가격은 65만 원이다. 

오디세이 G30A(27·24형)는 △FHD(1920x1080) 해상도 △MPRT 기준 1ms 응답속도 △144Hz 고주사율 △AMD 프리싱크 프리미엄 호환 등을 포함한다. 출고가는 각각 31만 5000원, 21만 5000원이다.

또한 21년형 전 모델은 △높낮이 조절(HAS) △상하 각도 조절(Tilt) △화면 가로·세로 전환(Pivot) △좌우 회전(Swivel) 등 인체공학적 스탠드가 적용됐다. 

하혜승 삼성전자 영상디스플레이사업부 전무는 “새롭게 출시된 삼성 게이밍 모니터 오디세이는 게이머들에게 최고의 게임 경험을 선사할 것”이라며 “앞으로도 소비자가 요구하는 다양한 신제품을 지속적으로 선보여 게이밍 모니터 시장을 선도할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시장조사업체 IDC에 따르면 삼성전자는 올해 1분기 금액 기준 16.9%의 시장(주사율 100Hz 이상) 점유율을 차지하면서 1위를 차지했다. 

담당업무 : 통신 및 전기전자 담당합니다.
좌우명 : 사랑에 의해 고무되고 지식에 의해 인도되는 삶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