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한국전력과 ‘홈 에너지 데이터 솔루션’ MOU 체결
스크롤 이동 상태바
삼성전자, 한국전력과 ‘홈 에너지 데이터 솔루션’ MOU 체결
  • 한설희 기자
  • 승인 2021.06.28 09: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삼성 ‘스마트싱스’ 기술에 한국전력 AMI 데이터 접목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 한설희 기자)

삼성전자는 한국전력공사와 ‘홈 에너지 솔루션 개발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28일 밝혔다. ⓒ삼성전자
삼성전자는 한국전력공사와 ‘홈 에너지 솔루션 개발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28일 밝혔다. ⓒ삼성전자

삼성전자는 한국전력공사와 ‘홈 에너지 솔루션 개발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28일 밝혔다. 

삼성전자는 이번 협약으로 한국전력이 제공한 전력 데이터를 ‘삼성 스마트싱스 에너지’ 서비스에 접목, 에너지 사용량을 실질적으로 절감하는 솔루션을 선보일 수 있게 됐다.

지난 2019년 5월 출시된 스마트싱스 에너지는 스마트싱스 앱에 연동된 삼성 가전 제품들의 에너지 사용량을 실시간 모니터링하고, 사용자 패턴 분석을 통해 전기 사용량을 효율적으로 관리해주는 서비스다. 국내 월간 활성 사용자(MAU)는 약 660만 명으로 집계됐다. 

스마트싱스로 관리할 수 있는 가전제품은 △에어컨 △공기청정기 △냉장고 △김치냉장고 △세탁기 △건조기 △식기세척기 △전자레인지 △오븐 △로봇청소기 △슈드레서 △에어드레서 등 12종이다. 

이번 솔루션을 적용하면 사용자는 스마트싱스 앱을 통해 전일까지의 일·월·시간별 전력소비 데이터와 전기요금 정보, 누진 단계를 확인 가능하다. 가전제품별 당일 전력사용량도 확인할 수 있다.

스마트싱스 기능은 또한 사용자가 미리 설정해 놓은 누진 단계에 도달할 것으로 예상되면, 에어컨을 절전모드로 자동 제어해 전기 요금이 과중하게 나오는 것을 예방한다.

이밖에도 스마트폰 위치 정보를 활용, 가족구성원이 집에 없으면 스마트폰으로 알림을 보내 에어컨 등의 전원을 끄도록 제안한다. 

홈 에너지 솔루션 서비스는 올해 하반기 내 시작될 예정이다. 한국전력의 AMI(지능형 원격 검침 장치)를 설치한 가구는 삼성 스마트싱스 에너지 서비스에서 ‘한국전력 에너지 마켓플레이스 EN:TER’의 고객 번호를 등록하면 된다.

박찬우 삼성전자 생활가전사업부 상무는 “삼성 스마트싱스 에너지는 한국전력과의 협력을 통해 진정한 홈 에너지 서비스로 발전하게 됐다”며 “한국전력의 전력 데이터와 삼성전자의 IoT 기술 역량을 접목해 소비자에게 차별화된 에너지 관리 경험을 제공할 것”이라고 전했다. 
 

담당업무 : 통신 및 전기전자 담당합니다.
좌우명 : 사랑에 의해 고무되고 지식에 의해 인도되는 삶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