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체육진흥공단, 스포츠 과학지원…‘패럴림픽 든든’
국민체육진흥공단, 스포츠 과학지원…‘패럴림픽 든든’
  • 박지훈 기자
  • 승인 2021.08.19 14: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0 도쿄 패럴림픽 스포츠 과학지원 종합상황실 운영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박지훈 기자)

ⓒ국민체육진흥공단 제공
국민체육진흥공단(이사장 조현재) 한국스포츠정책과학원(과학원)은 24일 개막을 앞둔 2020 도쿄 패럴림픽 비대면 스포츠 과학지원을 위해 국내 종합상황실을 구축한다고 19일 밝혔다ⓒ국민체육진흥공단 제공

국민체육진흥공단(이사장 조현재) 한국스포츠정책과학원(과학원)은 24일 개막을 앞둔 2020 도쿄 패럴림픽 비대면 스포츠 과학지원을 위해 국내 종합상황실을 구축한다고 19일 밝혔다.

종합상황실은 8월 23일부터 9월 5일까지 이천훈련원 및 진천선수촌에서 운영될 예정이며, 9개 중점 지원종목의 장애인 국가대표 선수들을 위한 컨디셔닝, 상대 선수 경기영상 및 데이터 분석, 실시간 심리상담 등을 지원한다.

과학원은 태권도와 휠체어농구, 중점 지원 종목 중 보치아, 수영, 사격, 양궁, 유도, 탁구 총 8종목을 대상으로 장애인 국가대표 선수들의 경기력 향상을 위해 약 3760회에 달하는 과학지원을 이어오고 있다.

앞선 2020 도쿄 올림픽에서도 진천선수촌에 국가대표 선수들을 위해 비대면 종합상황실을 운영했다. 종합상황실에서는 온라인 콘텐츠 2170건, 상대 선수 경기영상 및 데이터 분석 690건, 실시간 심리상담 28회 등을 지원했다.

남윤신 과학원장은 이날 “이번에 꾸려지는 종합상황실은 대한장애인체육회와의 긴밀한 협업으로 이루어질 수 있었다”라며, “2020 도쿄 패럴림픽에서 활약할 국가대표 선수들에게 많은 도움이 되었으면 한다”라고 말했다.

 

담당업무 : 경제부 기자입니다.
좌우명 : 확실하고 공정하게!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