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지엠 노사, 2021년 임금교섭 타결
한국지엠 노사, 2021년 임금교섭 타결
  • 장대한 기자
  • 승인 2021.08.24 16: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장대한 기자)

한국지엠은 지난 19일 노사가 도출한 ‘2021년 임금교섭’ 잠정합의안이 조합원 찬반투표를 통해 24일 가결됐다고 밝혔다.

이번 찬반투표에는 조합원 7012명이 참여, 4604명이 찬성표를 던졌다. 한국지엠은 65.7%의 찬성률로 올해 임금 교섭을 마무리짓게 됐다.

잠정합의안 주요 내용은 △기본급 3만 원 인상  △일시·격려금 450만 원  △정비 쿠폰과 전통 시장 상품권 50만 원 등이다.

한국지엠 관계자는 "이번 결과에 대해 기쁘게 생각한다"며 "긍정적인 모멘텀을 바탕으로 회사가 약속한 경영 정상화 노력을 지속하겠다"고 전했다.

담당업무 : 자동차, 항공, 철강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좌우명 : 생각하는 대로 살지 않으면, 사는대로 생각하게 된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