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오늘] 윤희숙 ‘부동산 의혹’ 사퇴에…국민의힘 대권 주자들 “재고하라”
[정치오늘] 윤희숙 ‘부동산 의혹’ 사퇴에…국민의힘 대권 주자들 “재고하라”
  • 조서영 기자
  • 승인 2021.08.25 14: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윤희숙 사퇴…“정권 교체 희화화 빌미 제공하고 싶지 않다”
원희룡 “文 농지법 위반 뭉개는데, 윤희숙 부모님 일에 책임”
최재형 “윤희숙 사퇴 반대…너무 안타까워”
김웅 “대리운전 시켰는데 음주운전 고발한 격…권력의 간악함”
박진 “윤희숙 사퇴 재고해 달라…경제 전문가 힘 절실”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조서영 기자)

 

윤희숙 사퇴…“정권 교체 희화화 빌미 제공하고 싶지 않다”


ⓒ시사오늘 권희정 기자
국민의힘 윤희숙 의원이 25일 부동산 의혹에 국회의원직 및 대선 후보직 사퇴를 선언했다.ⓒ시사오늘 권희정 기자

국민의힘 윤희숙 의원이 25일 부동산 의혹에 “대통령 후보 경선을 향한 여정을 멈추고, 국회의원직도 다시 서초구 지역 주민들과 국민께 돌려드리겠다”며, 국회의원직 및 대선 후보직 사퇴를 선언했다.

이날 오전 윤 의원은 기자회견을 열어 “이번 대선의 최대 화두는 문재인 정부의 부동산 정책 실패와 내로남불 행태”라며 “그 최전선에서 싸워 온 제가, 우스꽝스러운 조사 때문이긴 하지만, 정권 교체 명분을 희화화시킬 빌미를 제공해 대선 전투의 중요한 축을 허물어뜨릴 수 있다는 위기감을 느끼지 않을 수 없었다”고 말했다.

ⓒ시사오늘 권희정 기자
윤 의원의 사퇴 선언에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가 눈물로 만류했다. 아래는 대권 주자들의 입장이다.ⓒ시사오늘 권희정 기자

 

원희룡 “文 농지법 위반 뭉개는데, 윤희숙 부모님 일에 책임”


국민의힘 대권주자 원희룡 전 제주지사가 25일 윤희숙 의원 사퇴에 “본인 일도 아닌 부모님이 하신 일에 대해 책임지겠다는 뜻이 참으로 안타깝다”고 말했다.

이날 오전 원 전 지사는 본인의 페이스북을 통해 “문재인 대통령도 농지법 위반에 대해 뭉개고 있다”면서 이같이 말했다.

 

최재형 “윤희숙 사퇴 반대…너무 안타까워”


국민의힘 대권 주자 최재형 전 감사원장이 25일 윤희숙 의원 사퇴에 “너무나 안타깝다”며 “윤 의원의 경선 후보 사퇴와 의원직 반납 모두에 반대한다”고 말했다.

이날 오전 최 전 원장은 본인의 페이스북을 통해 “윤 의원이 국민의힘 대선 경선에서 더 큰 역할을 해주길 기대한다”며 “의원직 반납 역시 서초구 구민들의 기대에 반하는 행동일 것”이라 설명했다.

 

김웅 “대리운전 시켰는데 음주운전 고발한 격…권력의 간악함”


국민의힘 대권 주자 유승민 캠프 대변인인 김웅 의원이 25일 “내 친구 희숙이가 ‘나는 임차인이다’ 연설을 하지 않았다면, 이런 무리한 조사 결과 발표가 있었을까”라며 “권력의 간악함을 뼈저리게 느낀다”고 말했다.

이날 오전 김 의원은 “윤 의원의 아버지가 했다는 것은 한국농어촌공사가 하는 농지임대수탁사업에 따른 농지 임대인 것 같다”며 “이걸 문제 삼는 것은 마치 대리 운전 시켰는데 음주운전으로 고발한 격”이라 지적했다.

 

박진 “윤희숙 사퇴 재고해 달라…경제 전문가 힘 절실”


국민의힘 대권 주자인 박진 의원은 25일 윤희숙 의원 사퇴에 “충격적이고 안타깝다”며 “정권 교체라는 대의를 위해 윤 의원이 다시 한 번 신중하게 재고해 달라”고 말했다.

이날 오전 박 의원은 “지금은 정권 교체를 위한 단 한 사람의 힘도 소중하다”며 “특히 경제 전문가 윤 의원의 힘은 너무나도 절실하다”고 강조했다.

담당업무 : 정치부 기자입니다
좌우명 : 행복하게 살자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