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오늘] LG유플러스, 日통신사와 K돌 콘서트 단독 생중계…KT, 지자체용 재택근무 시스템 보급
[IT오늘] LG유플러스, 日통신사와 K돌 콘서트 단독 생중계…KT, 지자체용 재택근무 시스템 보급
  • 한설희 기자
  • 승인 2021.09.06 17: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LGU+, 17일 ‘U+아이돌Live’서 아이돌 온라인 콘서트 단독 생중계
SK㈜ C&C, 신약 개발 타깃발굴 AI 서비스 '아이클루' 적용 범위 확대
KT, 보안성 확보된 공공 전용 클라우드 기반 재택근무 시스템 개발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 한설희 기자)

LG유플러스는 일본 통신사 KDDI와 온라인 케이팝(K-POP) 콘서트를 공동 제작·송출한다고 6일 밝혔다.ⓒLG유플러스
LG유플러스는 일본 통신사 KDDI와 온라인 케이팝(K-POP) 콘서트를 공동 제작·송출한다고 6일 밝혔다.ⓒLG유플러스

LG유플러스, 日통신사 KDDI와 더보이즈·에이티즈 단독 온라인 콘서트 

LG유플러스는 일본 통신사 KDDI와 온라인 케이팝(K-POP) 콘서트를 공동 제작·송출한다고 6일 밝혔다. 한일 이동통신사가 협업한 비대면 공연은 이번이 최초다. 

양사는 오는 17일 아이돌그룹 더보이즈와 에이티즈가 출연하는 온라인 콘서트 ‘2021 THE BOYZ & ATEEZ ONLINE LIVE: 2WILIGHT ZONE’을 개최할 예정이다. 실시간 공연은 LG유플러스의 ‘U+아이돌Live’에서 단독 중계된다. 고객들은 △U+아이돌Live 앱·웹 △인터파크티켓 △마이뮤직테이스트 등에서 티켓을 구매할 수 있다.

이번 공연은 사회적 거리두기로 대규모 행사 개최가 어려운 상황에서 고객들에게 케이팝 무대의 비대면 체험을 돕기 위해 기획됐다. 케이팝의 전 세계적 인기를 고려해 해외 이통사와 공동 기획으로 국내외 팬들의 접근성을 높였다는 게 LG유플러스의 설명이다. 

고객들을 해당 콘서트를 통해 약 90분간 최소 10여곡의 무대를 감상할 수 있다. 차세대 아이돌로 주목받고 있는 더보이즈와 에이티즈의 신곡 무대도 준비됐다. 

이번 온라인 콘서트는 통신사 관계없이 누구나 시청 가능하며, 오는 17일 오후 7시 30분부터 약 오후 9시까지 진행된다. 실시간 관람권은 2만7500원으로, 각 그룹의 굿즈 등이 포함된 패키지 상품은 4만 원대에서 9만 원대까지 다양하다. 한 티켓으로 최대 2개 기기에서 동시 접속을 할 수 있으며, 모바일은 안드로이드·iOS 앱 마켓에서 U+아이돌Live 앱을 내려 받아 이용하면 된다. PC는 U+아이돌Live 웹사이트, IPTV는 U+tv를 통해 관람 가능하다.

SK㈜ C&C는 가천대 길병원과 공동 개발했던 대사성질환 신약 개발 타깃발굴 AI 서비스 ‘아이클루 티디엠디’의 적용 범위를 확대한다고 6일 밝혔다. ⓒSK㈜ C&C
SK㈜ C&C는 가천대 길병원과 공동 개발했던 대사성질환 신약 개발 타깃발굴 AI 서비스 ‘아이클루 티디엠디’의 적용 범위를 확대한다고 6일 밝혔다. ⓒSK㈜ C&C

SK㈜ C&C, 당뇨·비만 이어 ‘비알콜성지방간질환’도 AI로 신약 개발

SK㈜ C&C는 가천대 길병원과 공동 개발했던 대사성질환 신약 개발 타깃발굴 AI 서비스 ‘아이클루 티디엠디’의 적용 범위를 확대한다고 6일 밝혔다. 

올해 2월 출시된 아이클루 티디엠디는 많은 시간과 비용이 소요되는 신약 개발 첫 단계를 간소화한 서비스다. 질환을 유발하는 유전자·단백질 등 타깃을 AI로 사전 발굴하고 검증한다. 출시 이후 비만, 당뇨병 등 대사성질환 특화 서비스를 제공해왔다.

양 기관은 아이클루 티디엠디에 인공지능 기반 문헌 분석을 통한 ‘비알콜성지방간질환(NAFLD) 신약 개발 지원’ 기능을 추가했다. 비알콜성지방간질환은 대사성질환 중 발병이 잦지만 아직까지 뚜렷한 치료제가 없어 제약사들에게 관심이 높은 질환이다. 

아이클루 티디엠디는 최신 논문 데이터와 가천대 길병원이 자체 확보한 오믹스(OMICS·생물학적 데이터 학문 분야) 분석 결과를 반영, 기존 당뇨·비만뿐 아니라 비알콜성지방간질환 분야 타깃 분석 서비스까지 확대됐다. 국내외 주요 논문과 실험 데이터를 연계해 검색 대상 질환도 전체 질환으로 확대됐다.

아이클루 티디엠디는 대사성질환 외에도 △유전자 신호전달경로 △유전자 발현정보 활용 △경쟁약물 개발 동향 △연구 문헌 정보 △안전성 및 부작용 등 5가지 기준에 따라 타깃에 대한 상관관계 분석 결과를 제공한다. 향후 비정형 데이터 분석을 고도화해 자연어처리 기술(NLP) 기반 고유 데이터베이스를 구축하고, 전체 질환 수준을 대사성질환 경우처럼 높일 계획이다. 

해당 서비스는 연구자 사용 편의를 위해 빅데이터 기반 분석·검색 기능도 개선됐다. 따로 검색하지 않아도 최근 논문에서 많이 언급되는 타깃 정보 상위 순위(Top10)를 보여주고, 연구자가 선택한 타깃과 질병의 연관성 정보를 자동 제공하는 것. 상세 조건 검색도 세분화돼 연구자들은 여러 가지 경우의 수를 필터링해 쉽게 타깃을 검색할 수 있다.

한편, 연구자들은 아이클루 티디엠디를 간단하게 사용할 수 있다. 아이클루 티디엠디에 접속해 검색창에 관심 질환의 이름, 타깃 등을 입력하면 신약 개발 성공 가능성이 높은 타깃 목록 과 분석결과가 제공된다. 

예를 들어 연구자가 대사성질환 중 하나를 골라 타깃을 클릭하면, △대사성 표현형 분석 결과 △유전자 신호전달경로 △유전자 발현정보 활용 △경쟁약물 개발 동향 △연구 문헌 정보 △안전성 및 부작용 △임상 유전체 정보 및 인간의 대사성질환 표현형정보 활용 등 7가지 판단 기준에 따른 방사형 그래프와 근거가 제시된다. 

KT는 지자체와 국가·공공기관이 사용할 수 있는 공공 전용 클라우드(G-Cloud) 기반 재택근무 시스템을 개발해 운영한다고 6일 밝혔다.ⓒKT
KT는 지자체와 국가·공공기관이 사용할 수 있는 공공 전용 클라우드(G-Cloud) 기반 재택근무 시스템을 개발해 운영한다고 6일 밝혔다.ⓒKT

KT, 공공 클라우드 기반 지자체 재택근무 시스템 운영

KT는 지자체와 국가·공공기관이 사용할 수 있는 공공 전용 클라우드(G-Cloud) 기반 재택근무 시스템을 개발해 운영한다고 6일 밝혔다.

최근 코로나19로 인해 재택근무가 일상화되면서, 기업뿐 아니라 지자체와 국가·공공기관도 대응책을 고민하고 있다. 특히 지자체는 높은 수준의 보안 기준을 준수해야 하기 때문에 재택 근무가 어렵다. 

지자체가 사용하던 기존 VPN 기반 재택근무 방식은 특정 행정 시스템만 접속 가능하기 때문에, 예상치 못한 자가격리 상황 발생시 대부분의 업무를 대무자가 처리해야 했다. 재택근무용 노트북도 반납 시 매번 포맷을 다시 진행해야 했다.

반면 KT의 G-Cloud 재택근무 시스템은 사용자별 권한에 맞는 고유 업무 수행이 가능하다. 국정원 재택근무 보안기준을 충족했으며, 한국인터넷진흥원(KISA) 주관 클라우드 서비스 보안인증(CSAP)도 획득했다.

KT는 전용회선 구축부터 G-Cloud까지 통합 제공이 가능한 유일한 사업자다. KT 관계자는 “G-Cloud 기반 재택근무 시스템은 지자체가 외부 사업자를 통해 시스템을 구축하는 것보다 안전하고 비용이 적게 든다”고 강조했다. 

해당 시스템을 사용한 업무는 클라우드 환경에서 진행돼, 개인 PC에는 남는 자료가 없어 행정문서 유출 가능성이 낮다. 사내 메신저 사용도 가능해 내근자와 재택근무자 간 소통도 문제없다. 현재 제주특별자치도는 올해 8월부터 지자체 최초로 해당 시스템을 도입해 운영하고 있다.
 

담당업무 : 통신 및 전기전자 담당합니다.
좌우명 : 사랑에 의해 고무되고 지식에 의해 인도되는 삶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