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네이버와 학습용 노트북 ‘웨일북’ 출시…스펙은?
스크롤 이동 상태바
LG전자, 네이버와 학습용 노트북 ‘웨일북’ 출시…스펙은?
  • 한설희 기자
  • 승인 2021.09.15 10: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네이버 교육 플랫폼 웨일 스페이스 탑재…14형 대화면, 1.45kg 무게
웹캠·내장 마이크·웨일온 단축키 지원…B2B 시작해 B2C로 순차 확대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 한설희 기자)

LG전자는 네이버의 교육 플랫폼 ‘웨일 스페이스’를 탑재한 ‘웨일북(whalebook)’을 출시했다고 15일 밝혔다. 표는 웨일북의 세부 사양. ⓒLG전자 제공
LG전자는 네이버의 교육 플랫폼 ‘웨일 스페이스’를 탑재한 ‘웨일북(whalebook)’을 출시했다고 15일 밝혔다. 표는 웨일북의 세부 사양. ⓒLG전자 제공

LG전자는 네이버의 교육 플랫폼 ‘웨일 스페이스’를 탑재한 ‘웨일북(whalebook)’을 출시했다고 15일 밝혔다. 

LG전자와 네이버는 올해 초 ‘스마트 교육 사업 협력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하고 웨일북을 공동 개발했다. 코로나19로 증가한 비대면 교육 시대를 맞아 양사의 소프트웨어와 하드웨어, 유통 역량을 통해 스마트 교육을 확산하겠다는 취지에서다. 

웨일북은 Whale OS로 구동하는 클라우드 기반 노트북이다. 빠른 부팅 속도와 네이버·웨일 스페이스 계정을 통한 사용자 환경이 지원되는 것이 특징이다. 사용자는 한 계정으로 △네이버 밴드 △네이버웍스 △웨일온 등 다양한 네이버의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비대면 수업 시 불필요한 사이트 접근을 차단하는 원격관리 기능을 통해 수업 집중도도 높였다. 

신제품은 일반 태블릿 PC보다 큰 14형의 화면 크기로, 무게는 책 한 권 정도에 해당하는 1.45kg다. HD 화질의 웹캠과 내장 마이크가 탑재됐으며, 네이버의 화상회의·교육 서비스 ‘웨일온’ 단축키가 포함됐다. 

신제품은 비대면 교육에서 주로 활용되는 태블릿 PC와 달리 키보드와 마우스를 사용할 수 있다는 장점도 갖췄다. 태블릿 PC처럼 별도의 키패드 입력창이 화면을 가리는 일이 없다.

LG전자는 신제품을 오는 10월 B2B 시장에 먼저 출시하고, 이후 B2C로도 판매를 확대할 예정이다. 신제품 출고가는 55만 원이다.

김선형 LG전자 한국영업본부 HE마케팅담당은 “코로나19로 비대면 교육 수요가 커지고 있는 상황에서, 최적의 스마트 교육 솔루션을 담은 웨일북이 학생들의 학습 능력 향상에 도움을 줄 것“이라고 전했다. 

담당업무 : 통신 및 전기전자 담당합니다.
좌우명 : 사랑에 의해 고무되고 지식에 의해 인도되는 삶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