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오늘] 청와대, 대장동 개발 의혹에 “엄중히 지켜보고 있다”
스크롤 이동 상태바
[정치오늘] 청와대, 대장동 개발 의혹에 “엄중히 지켜보고 있다”
  • 정진호 기자
  • 승인 2021.10.05 19: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낙연 “1위 후보 측근 구속…대선 이길 수 있겠나”
원희룡 “이재명 성남은 부동산 비리 천국…특검 필요”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 정진호 기자)

 

청와대, 대장동 개발 의혹에 “엄중히 지켜보고 있다”


청와대가 5일 경기도 성남시 대장동 개발 의혹 사건에 대해 “엄중하게 지켜보고 있다”는 입장을 밝혔다. ⓒ연합뉴스
청와대가 5일 경기도 성남시 대장동 개발 의혹 사건에 대해 “엄중하게 지켜보고 있다”는 입장을 밝혔다. ⓒ연합뉴스

청와대가 5일 경기도 성남시 대장동 개발 의혹 사건에 대해 “엄중하게 지켜보고 있다”는 입장을 밝혔다.

청와대 핵심 관계자는 이날 오후 춘추관에서 기자들과 만나 “청와대는 엄중하게 생각하고, 지켜보고 있다”고 말했다.

 

이낙연 “1위 후보 측근 구속…대선 이길 수 있겠나”


더불어민주당 대선주자인 이낙연 전 대표가 5일 이재명 경기지사를 겨냥, “민주당 1위 후보의 측근이 구속됐다. 그런 불안을 안고 대선을 이길 수 있겠느냐”고 말했다. ⓒ연합뉴스
더불어민주당 대선주자인 이낙연 전 대표가 5일 이재명 경기지사를 겨냥, “민주당 1위 후보의 측근이 구속됐다. 그런 불안을 안고 대선을 이길 수 있겠느냐”고 말했다. ⓒ연합뉴스

더불어민주당 대선주자인 이낙연 전 대표가 5일 이재명 경기지사를 겨냥, “민주당 1위 후보의 측근이 구속됐다. 그런 인사와 행정을 했던 후보가 국정을 잘 운영할 수 있겠느냐”고 말했다.

이 전 대표는 이날 서울시의회 대회의실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대장동 수사가 어떻게 전개될지 알 수 없다. 그런 불안을 안고 대선을 이길 수 있겠느냐”며 이 같이 주장했다.

 

원희룡 “이재명 성남은 부동산 비리 천국…특검 필요”


국민의힘 대선주자인 원희룡 전 제주지사가 5일 “성남은 물론이고 경기도까지 전수조사해야 한다. 단순 검찰 조사가 아닌 특검이 필요하다”고 주장했다. ⓒ연합뉴스
국민의힘 대선주자인 원희룡 전 제주지사가 5일 “성남은 물론이고 경기도까지 전수조사해야 한다. 단순 검찰 조사가 아닌 특검이 필요하다”고 주장했다. ⓒ연합뉴스

국민의힘 대선주자인 원희룡 전 제주지사가 5일 “성남은 물론이고 경기도까지 전수조사해야 한다. 단순 검찰 조사가 아닌 특검이 필요하다”고 주장했다.

원 전 지사는 이날 페이스북에 ‘대장동, 위례에 이어 백현동까지, 이재명의 성남은 부동산 비리 천국’이라는 제목의 글을 올리고 “성남시 자체가 부동산 비리로 얼룩져있다. ‘토건 적폐의 종합쇼핑몰’이 돼버렸다”며 이 같이 밝혔다.

담당업무 : 국회 및 국민의힘 출입합니다.
좌우명 : 인생 짧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