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동차오늘] 르노삼성, 8년 이상 노후차량 무상 점검…넥센타이어, ‘사랑의 헌혈 캠페인’ 동참
[자동차오늘] 르노삼성, 8년 이상 노후차량 무상 점검…넥센타이어, ‘사랑의 헌혈 캠페인’ 동참
  • 장대한 기자
  • 승인 2021.10.19 17: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장대한 기자)

르노삼성자동차는 다음달 19일까지 8년 이상 연식의 자사 차량을 소지한 고객을 대상으로 프리미엄 점검 서비스를 무상 제공한다. ⓒ 르노삼성자동차
르노삼성자동차는 다음달 19일까지 8년 이상 연식의 자사 차량을 소지한 고객을 대상으로 프리미엄 점검 서비스를 무상 제공한다. ⓒ 르노삼성자동차

르노삼성, 8년 이상 노후차량 무상 점검

르노삼성자동차는 다음달 19일까지 약 한 달간 8년 이상 연식의 자사 차량을 소지한 고객을 대상으로 프리미엄 점검을 무상 제공한다고 19일 밝혔다.

전국 르노삼성 서비스 네트워크에서 진행되는 이번 행사는 고객의 안전한 운행과 만족도를 제고하고자 마련됐다. 8년 이상 노후차량을 보유한 고객은 누구나 2만 원 상당의 36가지 프리미엄 차량 점검을 무상으로 제공받을 수 있다.

르노삼성은 차량 점검 시 정비 가격에 부담을 느끼는 고객을 위해 르노 본사에서 개발하고 인증한 ‘밸류플러스’ 부품을 준비했다. 밸류플러스 부품은 르노의 기술력이 담긴 맞춤형 소모성 부품으로 합리적인 가격대를 자랑한다.

이번 무상 점검과 밸류플러스 부품 혜택을 받으려면 마이 르노삼성 앱에서 신규·기존 회원 모두에게 제공되는 쿠폰을 발급받아야 한다. 또한 차량 연식과 무관하게 행사기간 동안 10만 원 이상의 유상 정비를 받은 고객 중 100명을 추첨해 1만 원 상당의 정비 쿠폰을 지급한다.

이벤트 관련 자세한 내용은 르노삼성 홈페이지와 앱, 르노삼성 고객센터와 전국 서비스 네트워크에서  확인할 수 있다.

넥센타이어, ‘사랑의 헌혈 캠페인’ 동참

넥센타이어는 서울 마곡에 위치한 중앙연구소에서 임직원이 함께하는 사랑의 헌혈 캠페인을 진행했다고 19일 밝혔다.

이번 행사는 부족한 혈액 수급에 보탬이 되고자 마련됐다. 코로나19가 장기화 됨에 따라 대한적십자사의 혈액보유 적정량(5일분)이 현저하게 부족한 상황으로 알려졌다.  

헌혈에 참여한 임직원들은 마스크 착용, 체온 측정과 손 소독 등 감염병 예방 수칙을 철저히 준수했다.

넥센타이어 관계자는 "양산 공장과 창녕 공장 등 각 사업장에서 꾸준한 헌혈 캠페인을 펼치며 이웃사랑을 실천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지역 사회를 위한 다양한 사회 공헌 활동을 지속해 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한국타이어나눔재단, 하반기 지원사업 선정기관 발표

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이하 한국타이어) 사회공헌재단인 한국타이어나눔재단은 19일 ‘2021 타이어나눔 지원사업’의 하반기 지원 대상으로 선정된 사회복지기관 363곳을 발표했다고 밝혔다.

2010년부터 매년 진행해 온 타이어나눔 지원사업은 사회복지공동모금회, 안전생활실천시민연합과 함께 진행하고 있다. 지난 9월 실시한 하반기 공모에는 전국 712개 사회복지기관이 참여했으며, 사회복지공동모금회의 △기관 운영 평가 내용 △대상 차량의 운행 현황·목적 △타이어 마모와 파손 정도 등 종합적인 평가를 바탕으로 지원 대상을 선정했다.

이를 통해 올해는 상반기 288개, 하반기 363개 기관을 지원한다. 협력사업으로 푸드뱅크 63개, 한국자산관리공사 10개 기관을 합쳐 총 724개 기관에 타이어를 지원하게 됐다. 12년간 지원한 타이어만 총 2만7054개로, 사회복지현장의 서비스 전달체계 효율성과 이동 안전성을 높였다.

이번에 선정된 기관은 오는 11월 12일까지 티스테이션닷컴 홈페이지를 통해 타이어 교체를 진행할 대리점과 일자를 사전에 예약한 뒤 서비스를 제공 받을 수 있다. 기관에는 기본적인 노후 타이어 교체와 휠 얼라인먼트 점검을 비롯한 경정비 서비스가 제공된다.

선정 기관 명단과 자세한 향후 일정 등은 한국타이어나눔재단 홈페이지에서 확인 가능하다.

담당업무 : 자동차, 항공, 철강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좌우명 : 생각하는 대로 살지 않으면, 사는대로 생각하게 된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