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항공오늘] 대한항공, 하와이 19개월만에 재운항…티웨이항공, LCC 최초 영유아 서비스
[항공오늘] 대한항공, 하와이 19개월만에 재운항…티웨이항공, LCC 최초 영유아 서비스
  • 한설희 기자
  • 승인 2021.10.20 17: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한항공, 11월 3일부터 인천~호놀룰루 노선 주3회 운항 재개
티웨이항공, 국내 LCC 최초 영유아 동반 탑승객 대상 서비스 실시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 한설희 기자)

대한항공은 오는 11월 3일부터 하와이 노선 운항을 재개한다고 20일 밝혔다.ⓒ대한항공
대한항공은 오는 11월 3일부터 하와이 노선 운항을 재개한다고 20일 밝혔다.ⓒ대한항공

대한항공, 19개월 만에 하와이 노선 재개

대한항공은 오는 11월 3일부터 하와이 노선 운항을 재개한다고 20일 밝혔다. 코로나 19로 인해 지난해 4월 운항을 중단한지 19개월만이다. 

대한항공은 인천~호놀룰루 노선을 주3회 운항할 예정이다. 인천공항 출발편(KE053)은 수·금·일요일 오후 8시 35분에 출발, 하와이 호놀룰루 공항에 현지시간 오전 10시에 도착한다. 복편(KE054)은 수·금·일요일 오전 11시40분 호놀룰루를 출발, 다음날 오후 5시 45분 인천공항에 도착하는 스케줄이다.

대한항공은 백신 접종률 증가에 따른 최근 방문객 증가하는 추세에 맞춰 운항 재개를 결정하게 됐다. 하와이를 방문한 내국인 여행객 숫자는 지난 1월 200여명에서 최근 월 1000여명까지 확대됐다. 

하와이는 대한항공 승무원이 뽑은 ‘최고의 여행지 설문조사’에서 수년간 부동의 1위를 차지하고 있다. 대한항공은 코로나19 이전에는 인천~하와이 노선을 하루 2번씩 매주 14회 운항해왔다.

대한항공은 국내외 코로나19 현황과 백신 접종 증가율, 해외 방문객 증가율 등을 고려해 향후 중단된 노선들의 재운항을 지속적으로 검토한다는 방침이다. 

티웨이항공은 어린 아기와 산모 등 영유아 동반 탑승 고객들의 편안하고 즐거운 여행을 할 수 있도록 국내 LCC 최초로 ‘아이맘 서비스’를 실시한다고 20일 밝혔다. ⓒ티웨이항공
티웨이항공은 어린 아기와 산모 등 영유아 동반 탑승 고객들을 위해 국내 LCC 최초로 ‘아이맘 서비스’를 실시한다고 20일 밝혔다. ⓒ티웨이항공

티웨이항공, 영유아 동반 고객 위한 ‘아이맘 서비스’ 제공

티웨이항공은 어린 아기와 산모 등 영유아 동반 탑승 고객들의 편안하고 즐거운 여행을 할 수 있도록 국내 저비용항공사(LCC) 최초로 ‘아이맘 서비스’를 실시한다고 20일 밝혔다. 

아이맘 서비스는 유아용품 전문 기업 ‘오브맘 코리아’와 함께 진행한다. 양사는 아기들과의 여행 시 필수 물품을 샘플키트로 제작했으며, 이날부터 △김포 △부산 △대구 △광주 △청주공항 등 티웨이항공 탑승 카운터에서 영유아 동반 탑승객들에게 무료 제공한다.

해당 키트에는 △아기용 밤 기저귀 △물티슈 △아기용 신터액트 유산균 베이비라인 10포 세트 △엄마용 신터액트 유산균 맘스철분업 10포 세트 등이 포함됐다. 키트는 재고 소진시까지 제공된다. 

티웨이항공은 향후 영유아 탑승객을 위해 다양한 아기 용품을 기내에 상시 비치할 계획이다. 

또한 서비스 시작 기념으로 SNS에 인증하면 추첨을 통해 △티웨이항공 항공권 △오브맘 밤 물티슈 등 경품을 증정하는 이벤트도 진행한다. 

티웨이항공 관계자는 “특별히 세심한 관리가 필요한 영유아들과 동반 탑승고객들을 위해 이번 서비스를 시행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특별하고 차별화된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제공해 더욱 편안하고 즐거운 여행길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담당업무 : 통신 및 전기전자 담당합니다.
좌우명 : 사랑에 의해 고무되고 지식에 의해 인도되는 삶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