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중공업그룹, 친환경 미래사업 의지 담은 ESG비전·슬로건 선포
스크롤 이동 상태바
현대중공업그룹, 친환경 미래사업 의지 담은 ESG비전·슬로건 선포
  • 장대한 기자
  • 승인 2021.11.01 14: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장대한 기자)

현대중공업그룹은 지난달 15일 제1차 ESG자문위원회를 개최, 그룹 ESG경영의 방향성을 점검했다. ⓒ 현대중공업그룹
현대중공업그룹은 지난달 15일 제1차 ESG자문위원회를 개최, 그룹 ESG경영의 방향성을 점검했다. ⓒ 현대중공업그룹

현대중공업그룹은 최근 ‘바다에서 시작하는 깨끗한 미래(Future From the Ocean)’를 그룹 ESG경영 비전으로 삼고, 이를 달성하기 위한 슬로건으로 ‘Beyond Blue Forward to Green’을 선정했다고 1일 밝혔다.

이번 그룹 ESG경영 비전은 현대중공업그룹의 모태인 조선해양 사업의 주 활동무대 ‘해양’에서 영감을 얻어 결정됐으며, 탄소중립 실현과 자연생태계 보존 등을 위한 지속가능경영 실천 의지를 표현했다.

비전과 함께 수립된 슬로건에는 조선해양 등 주력사업에서 혁신을 통해 변화를 꾀하며(Beyond Blue), 퍼스트무버로서 친환경 중심의 미래사업으로 전환하겠다(Forward to Green)는 의미를 담았다.

현대중공업그룹은 이번 그룹 ESG비전과 슬로건 선포에 따라 ESG 분야별 중점관리 영역을 설정해 그룹의 공통 ESG경영활동 평가지표를 마련한다. 이를 통해 전사 ESG경영활동을 모니터링 하는 전략적 관리체계를 구축, ESG경영 문화를 정착시킨다는 계획이다.

앞서 현대중공업그룹은 지난달 15일 △환경 △동반성장 △컴플라이언스 등 각 분야별 외부 전문가들로 구성된 ESG자문그룹과 그룹 CSO(최고지속가능경영책임자)인 가삼현 부회장이 참가한 가운데 제1차 ESG자문위원회를 개최한 바 있다. 

또한 ESG경영 문화를 다양한 내외부 이해관계자들에게 확산시키기 위해 ESG홈페이지를 이달 내 구축할 예정이다. 올 연말을 목표로 ‘ESG인턴십 프로그램’ 운영을 추진해 미래세대인 대학생들에게 ESG경영을 체계적으로 배울 수 있는 기회의 장을 마련한다는 계획이다.

가삼현 CSO는 "이번 ESG비전과 슬로건 선포는 현대중공업그룹의 보다 체계적인 ESG경영 실천 의지를 나타낸 것"이라며 "ESG경영 문화 확산을 통해 전 세계가 직면한 환경문제 해결에 앞장서고, 친환경 기술로 보다 나은 미래를 만드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담당업무 : 자동차, 항공, 철강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좌우명 : 생각하는 대로 살지 않으면, 사는대로 생각하게 된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