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케미칼, 대산공장 보온재 교체…온실가스 감축
스크롤 이동 상태바
롯데케미칼, 대산공장 보온재 교체…온실가스 감축
  • 방글 기자
  • 승인 2021.11.08 11: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방글 기자)

롯데케미칼이 대산공장 배관에 설치된 보온재를 기존 퍼라이트에서 에어로젤(Oryza Aerogel)로 교체한다.ⓒ롯데케미칼
롯데케미칼이 대산공장 배관에 설치된 보온재를 기존 퍼라이트에서 에어로젤(Oryza Aerogel)로 교체한다.ⓒ롯데케미칼

롯데케미칼이 대산공장 배관에 설치된 보온재를 기존 퍼라이트에서 에어로젤(Oryza Aerogel)로 교체한다고 8일 밝혔다. 

석유화학공장은 배관을 일정 온도로 유지해야 하는데, 에어로젤은 퍼라이트 대비 열전도율이 낮아 열손실이 적고 반영구적으로 재사용이 가능하다.

롯데케미칼은 이번 프로젝트를 통해 기존의 배관 및 장비 등에서 발생하는 열손실을 약 40% 이상 저감하고, 에너지 사용을 줄여 온실가스를 감축한다는 계획이다. 

이 외에도 퍼라이트 소재의 보온재 교체시 발생하던 폐기물이 에어로젤은 거의 발생하지 않아 근본적으로 폐기물 절감이 기대된다. 또, 신규 에어로젤은 해체시 먼지가 나지 않아 작업자들의 업무환경 개선이 가능하다.

황진구 기초소재사업 대표는 “대산공장 보온재 교체를 통해 열손실을 저감함으로써 기후위기 대응과 탄소중립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담당업무 : 재계 및 정유화학·에너지·해운을 담당합니다.
좌우명 : 생각은 냉철하게, 행동은 열정적으로~~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