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오늘] 윤석열 “후보인 내 책임”…송영길 “尹, 반성하려면 TV 토론회 참여”
스크롤 이동 상태바
[정치오늘] 윤석열 “후보인 내 책임”…송영길 “尹, 반성하려면 TV 토론회 참여”
  • 조서영 기자
  • 승인 2022.01.05 16: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송영길 “尹, 반성하려면 TV 토론회 적극 참여해야”
이준석 “당대표의 거취는 당대표가 결정한다”
윤석열 “선대위 해산…오롯이 후보인 내 책임”
이경희 “대한민국의 부국강병과 통일한국 이뤄낼 것”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조서영 기자)

 

송영길 “尹, 반성하려면 TV 토론회 적극 참여해야”


ⓒ연합뉴스
더불어민주당 송영길 상임선대위원장이 5일 윤석열 후보에게 TV 토론에 참여하라고 말했다.ⓒ연합뉴스

더불어민주당 송영길 상임선대위원장이 5일 “윤석열 후보가 반성한다고 했으면 변화된 모습을 보여야 하는데, 그 중 제일 큰 것이 TV 토론회”라고 말했다.

이날 오전 송 위원장은 선대위 미래국가전략위원회 출범식에서 “국민의힘 선대위가 난맥상을 보이다가 오늘 윤 후보가 기자회견에서 ‘다 본인의 책임이다, 반성한다’고 말했다”며 “실제로 반성의 모습을 보이려면 이재명 후보나 민주당이 요구하는 TV 토론회에 적극 참여해야 한다”고 지적했다.

 

이준석 “당대표의 거취는 당대표가 결정한다”


ⓒ연합뉴스
이준석 국민의힘 당대표가 5일 “당대표의 거취는 당대표가 결정한다”고 강조했다.ⓒ연합뉴스

이준석 국민의힘 당대표가 5일 “당대표의 거취는 당대표가 결정한다”며 일각의 사퇴론에 대해 “전혀 고려한 바 없다”고 답했다.

이날 오전 이 대표는 CBS 라디오 ‘김현정의 뉴스쇼’에 출연해 “당을 위해서 당직을 사퇴하겠다고 판단하는 분이 있다면, 존중하고 결원은 채우겠다”면서도, 중진의원과 이 대표의 연석회의의 사퇴 요구 가능성에 대해 “결의권이 없다”고 반박했다.

 

윤석열 “선대위 해산…오롯이 후보인 내 책임”


ⓒ시사오늘 권희정 기자
국민의힘 윤석열 대선 후보는 5일 “오늘부로 선거대책위원회를 해산한다”고 발표했다.ⓒ시사오늘 권희정 기자

국민의힘 윤석열 대선 후보는 5일 “오늘부로 선거대책위원회를 해산한다”며 “선거대책기구와 국민의힘을 잘 이끌어 국민들께 안심을 드렸어야 했는데 그러지 못했다. 모두 오롯이 후보인 제 책임”이라 말했다.

이날 오전 윤 후보는 당사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지금까지 해온 것과 다른 모습으로 다시 시작하겠다”며 “국민들이 기대했던 처음 윤석열의 모습으로 돌아가겠다”고 약속했다.

한편 새로 개편된 선대위의 선거대책본부장은 권영세 의원이 맡았다.

 

이경희 “대한민국의 부국강병과 통일한국 이뤄낼 것”


ⓒ이경희 제공
이경희 통일한국당 대표가 지난 4일 서울국립현충원을 참배했다.ⓒ이경희 대표 제공

이경희 통일한국당 대표가 지난 4일 “호국영령과 순국선열의 유지를 이어받아 대한민국의 부국강병과 통일한국을 우리 세대에 성취하겠다”고 말했다.

이날 이 대표는 서울국립현충원을 찾아 “2022년에 대한민국의 새로운 젊은 정치 리더십을 창출하겠다”며 “새로운 시대에 맞는 자유, 인권, 복지의 확대를 위한 방법을 모색해 지역·이념·세대·계층 4대 갈등을 타개하고, 대한민국이 나아갈 미래 전략으로 경제성장주도와 통일의 가치를 명확히 하겠다”고 말했다.

담당업무 : 정치부 기자입니다
좌우명 : 행복하게 살자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