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 이재명 민주당 대선후보 캠프 더밝은미래위원회 ‘조직적 선플 달기’
스크롤 이동 상태바
[단독] 이재명 민주당 대선후보 캠프 더밝은미래위원회 ‘조직적 선플 달기’
  • 윤진석 기자
  • 승인 2022.01.08 11:30
  • 댓글 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직적 여론 개입 우려 제기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윤진석 기자)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 캠프에서 운영 중인 채팅방 텔레그램 캡처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 캠프에서 운영 중인 채팅방 텔레그램 캡처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후보 시민캠프 ‘더밝은미래위원회’에서 이 후보에 대한 관련 기사들에 대해 조직적 선플(선한 댓글) 운동을 독려한 정황이 포착됐다. 

8일 <시사오늘>이 제보 받은 바에 따르면 이 후보를 지지하는 시민 중심의 선대위 산하에 있는 1만 2천여 명이 속한 해당 조직에서 가동 중인 749명 참여의 온라인 채티방 텔레그램에서는 지난달 17일 “각종 기사가 게재되면 선플과 좋아요 달기 10분씩 진행하겠다”는 지침을 공지했다. 

선대위 조직의 조직적 댓글달기라는 점에서 불법 선거 공방을 둘러싸고 파장이 클 것으로 보인다. 박인환 전 건국대 법대 교수는 이날 <시사오늘>과의 통화에서 “법을 떠나 여론 조작”이라며 “여론이 조작되기 쉬운 세상에서 가해지는 민주 여론 조작”이라고 지적했다. 

민주당 선대위 박성준 대변인은 같은 날 통화에서 “이재명 후보를 지지하는 시민들의 자발적 움직임의 일환 아니겠느냐. 어떤 의도는 없을 것”이라고 말했다. 
 

담당업무 : 정경부 기자입니다.
좌우명 : 꿈은 자산!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무서워 2022-03-08 09:57:24
무서워 ㅠㅠ 무서워 ㅠㅠㅠㅠ

진검승부 2022-01-09 09:22:16
위 기사는 최소한의 확인 절차도 거치지않았습니다.
첫째. 이재명 후보 캠프에서 만든 텔레그램 그룹이 아닙니다.
둘째. 정당한 지지 활동을 마치 기계를 사용하는 댓글부대인냥 선거법을 운운하는 것은 전형적인 카드라 뉴스의 표본입니다.
셋째. 언론중재법과 명예훼손으로 법적 조치할것이므로 위 기사를 삭제할것을 요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