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만 20세’ 강사빈, 대구 중남구 국회의원 보궐선거 예비후보 등록
스크롤 이동 상태바
‘만 20세’ 강사빈, 대구 중남구 국회의원 보궐선거 예비후보 등록
  • 정진호 기자
  • 승인 2022.01.18 20: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 정진호 기자)

강사빈 전 청년나우 발행인이 18일 대구 중·남구 국회의원 보궐선거에 예비후보로 등록했다고 밝혔다. ⓒ시사오늘
강사빈 전 청년나우 발행인이 18일 대구 중·남구 국회의원 보궐선거에 예비후보로 등록했다고 밝혔다. ⓒ강사빈 씨 제공

강사빈 전 청년나우 발행인이 18일 대구 중·남구 국회의원 보궐선거에 예비후보로 등록했다고 밝혔다.

만 20세인 강 전 발행인은 지난해 12월 31일 피선거권 연령을 만 25세에서 만 18세로 하향하는 공직선거법 개정안이 국회를 통과하면서 출마 자격을 얻게 됐다.

강 전 발행인은 기자회견에서 “제가 대구 지역 ‘정치 세대교체’의 상징이 되겠다”며 “김영삼 전 대통령(YS)의 국민화합 정신을 이어받아 우리 사회에 만연한 갈등을 봉합할 수 있는 정치인이 되겠다”고 말했다.

이어 “대구에서 청년 인구 유출이 일어나고 있는데, 앞으로 이들이 돌아오는 도시로 만들겠다”면서 “내일부터 ‘국민연금 민영화’ 등 청년정치인으로 중앙에 낼 수 있는 목소리와 지역 사회의 발전을 위한 강사빈표 공약들을 발표하겠다”고 덧붙였다.

담당업무 : 국회 및 국민의힘 출입합니다.
좌우명 : 인생 짧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