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擇詩] 고향의 마음
스크롤 이동 상태바
[擇詩] 고향의 마음
  • 박장순 자유기고가
  • 승인 2022.01.29 1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장순 교통소장의 택시〉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 박장순 자유기고가)

ⓒ pixabay
ⓒ pixabay

 

고향의 마음


감나무 끝

홍시 하나


설빔으로 남겨둔

까치 밥상


외손주를 기다리는

할머니의 마음처럼


밥 짓는 연기가

몽실몽실 피어난다


코로나에 말라버린

그리움의 조각들


애틋한 만남에

차곡차곡 적셔지고


트렁크에 채워지는

어머니의 아린 손길


자식이 잘 되기를

행복하기를


부모님이 건강하고

만수무강 하시기를


고향 사랑방에서

돌아가는 차창에서


나직히 빌고

또 빌어본다.


박장순 교통소장은…

시인, 작사·작곡가, 파워블로거·유튜버

1980년 대학가요제 충남북 본선 2위
1990년 싱글앨범 〈First trace〉 발표
2000년 교육부장관상 수상
2020년 교직 명예퇴직
現 교육과통기타연구소 소장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