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텔레콤-SK스퀘어, 게임社 ‘해긴’ 지분 확보로 아이버스 강화…네이버, AI 로지 목소리 만든다 [IT오늘]
스크롤 이동 상태바
SK텔레콤-SK스퀘어, 게임社 ‘해긴’ 지분 확보로 아이버스 강화…네이버, AI 로지 목소리 만든다 [IT오늘]
  • 한설희 기자
  • 승인 2022.05.06 18: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K텔레콤, SK스퀘어와 ‘플레이투게더’ 개발社에 500억 투자…해긴 3대주주로
네이버, 클로바 ‘NES’ 기술로 AI 보이스 제작…로지, 컬투쇼에서 게스트로 활약
LGU+, 1100명 임직원과 탄소중립 챌린지 실시…다회용 컵 사용률 크게 높아져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 한설희 기자)

SK스퀘어는 SK텔레콤과 글로벌 게임 개발사 ‘해긴’에 각각 250억 원씩 총 500억 원을 공동 투자한다고 6일 밝혔다. ⓒSKT
SK스퀘어는 SK텔레콤과 글로벌 게임 개발사 ‘해긴’에 각각 250억 원씩 총 500억 원을 공동 투자한다고 6일 밝혔다. ⓒSKT

SK스퀘어-SK텔레콤, 글로벌 게임사 ‘해긴’에 공동 투자

SK스퀘어는 SK텔레콤과 글로벌 게임 개발사 ‘해긴’에 각각 250억 원씩 총 500억 원을 공동 투자한다고 6일 밝혔다. 이로서 양사는 해긴의 3대 주주로 올라섰으며, 전략적투자자(SI) 중에선 최대 지분을 확보하게 됐다. 

해긴은 컴투스 창업자 이영일 대표가 지난 2017년 9월 설립한 회사로, 총 4개의 게임을 론칭하며 글로벌 시장에서 입지를 강화하고 있다. 누적 투자 유치금은 1000억 원에 달한다. 최근 한국판 로블록스(ROBLOX) ‘플레이투게더’ 게임은 누적 다운로드 수 1억 건, 최대 일일 이용자 수(DAU)가 400만 명을 돌파하는 등 글로벌 흥행에 성공했다. 

SK스퀘어와 SK텔레콤은 AI·메타버스·블록체인 등 차세대 플랫폼 영역에서 주도권을 확보하기 위해 사업 역량을 집중하고 있다. SK스퀘어는 출범 6개월 만에 △가상자산거래소 ‘코빗’ △3D 디지털휴먼 제작 기업 ‘온마인드’ △국내 최대 애그테크(Ag-tech) 기업 ‘그린랩스’ 등에 투자해 왔다. SK ICT 기업들은 자사 △메타버스 △멤버십 △포인트 서비스 △암호화폐를 블록체인으로 연계해 경제시스템을 구축, 암호화폐 발행과 상장을 추진하는 것이 목표다. 

SK텔레콤은 이번 투자를 기점으로 해긴과의 사업 협력을 통해 ‘아이버스’(AI·메타버스) 사업을 강화할 예정이다. 자사 고객들에게 제공하는 게임 콘텐츠를 확대하고, 양사의 아바타·공간을 공유하는 ‘멀티버스’ 협력도 진행한다. 또한 중장기적으로 블록체인 기반의 가상경제시스템을 서로 연계할 전망이다. 

네이버는 ‘싸이더스 스튜디오 엑스’와의 협업을 통해 클로바 AI 음성합성 기술로 로지의 AI 보이스를 제작한다고 6일 밝혔다. ⓒ네이버
네이버는 ‘싸이더스 스튜디오 엑스’와의 협업을 통해 클로바 AI 음성합성 기술로 로지의 AI 보이스를 제작한다고 6일 밝혔다. ⓒ네이버

네이버, AI 음성합성 기술로 가상인간 ‘로지’ 목소리 제작

네이버는 ‘싸이더스 스튜디오 엑스’와의 협업을 통해 클로바 AI 음성합성 기술로 로지의 AI 보이스를 제작한다고 6일 밝혔다. 

로지의 목소리는 오는 8일 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에서 공개된다. 로지는 이날 방송에 스페셜 게스트로 출연, DJ 김태균과 이야기를 나누고 청취자 사연도 직접 읽을 예정이다. 가상 인간이 라디오에 출연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로지의 AI 보이스는 네이버 클로바가 자체 개발한 ‘NES’(Natural End–to-end Speech Synthesis) 기술로 제작됐다. 네이버는 약 40분 수준의 짧은 녹음만으로 분야 제약 없이 사람에 가까운 자연스러운 목소리를 구현할 수 있다. 별도의 녹음 없이도 음성으로 자유롭게 소통할 수 있어, 그간 SNS·광고에만 집중됐던 로지의 활동 영역도 넓어질 전망이다. 

한편, 네이버는 AI 보이스로 동영상을 더빙하는 ‘클로바더빙’을 서비스하고 있다. 클로바더빙에선 △성별 △연령대 △스타일이 다양한 105개 보이스를 자유롭게 사용할 수 있다. △영어 △일본어 △중국어 △스페인어 등 외국어 보이스도 제공된다. 

LG유플러스는 전사 임직원을 대상으로 ‘탄소중립 챌린지’를 실시했다고 6일 밝혔다. ⓒLGU+
LG유플러스는 전사 임직원을 대상으로 ‘탄소중립 챌린지’를 실시했다고 6일 밝혔다. ⓒLGU+

LG유플러스, 임직원들과 일상 속 탄소배출 줄이기 챌린지

LG유플러스는 전사 임직원을 대상으로 ‘탄소중립 챌린지’를 실시했다고 6일 밝혔다. 이번 챌린지는 기업 뿐만 아니라 개인도 쉽게 탄소중립을 실천할 수 있다는 것을 알리기 위한 의도로 기획됐다.

탄소중립 챌린지는 일상 속에서 탄소 배출을 저감할 수 있는 활동 중 하나를 실천하고, ‘기후행동 1.5℃’ 앱을 통해 인증하면 된다. 참여자는 △다회용컵 사용 △페트병 라벨 제거 △이동 시 승강기 대신 계단 이용 △사무실 내 식물 가꾸기 △양치컵 사용 △재활용을 위한 분리배출 실천 △출퇴근 시 대중교통 이용 △장바구니 이용 △음식 포장 시 일회용품 줄이기 △저탄소인증 농축산물 이용 등 실천방안 10가지 중 하나를 선택할 수 있다.

지난달 21일 시작된 챌린지는 일주일 만에 선착순 100팀을 모집했다. 6일 기준 챌린지 참여 임직원은 약 1100여 명이며, 누적 도전은 약 2100회다. 가장 높은 참여율을 보인 챌린지는 ‘일회용 컵 대신 다회용 컵 사용’(30%)이다. △페트병 버릴 때 비닐라벨 떼기(15%) △이동 시 승강기 대신 계단 이용(14%) 등도 뒤를 이었다. 

LG유플러스는 챌린지 참여율이 높은 팀에게 △재활용 칫솔 △파우치 △고체 치약 등으로 구성된 ‘제로 웨이스트 키트’를 증정한다. 향후 개인 단위로 참여할 수 있는 ‘환경 퀴즈’ 등 챌린지를 실시하고, △EM흙공 만들기 △개구리 사다리 설치 △도토리 묘목 옮겨심기 등 친환경봉사활동도 지속 전개한다는 방침이다.

담당업무 : 통신 및 전기전자 담당합니다.
좌우명 : 사랑에 의해 고무되고 지식에 의해 인도되는 삶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