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텔레콤, ‘인티그리트’와 개방형 로봇 MOU…KT, ‘휴레이포지티브’와 베트남 헬스케어 MOU [IT오늘]
스크롤 이동 상태바
SK텔레콤, ‘인티그리트’와 개방형 로봇 MOU…KT, ‘휴레이포지티브’와 베트남 헬스케어 MOU [IT오늘]
  • 한설희 기자
  • 승인 2022.05.12 18: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KT, ‘인티그리트’와 지능형 로봇 학습 효율↑…공유 로봇 서비스 범위 확장
카카오엔터, 카카오페이지에 DC·마블 론칭…마블 시작은 ‘닥터 스트레인지’
KT, 만성질환 플랫폼 회사 ‘휴레이포지티브’와 MOU…베트남 파트너 확보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 한설희 기자)

SK텔레콤은 AI기반 로보틱스 플랫폼 전문기업 인티그리트와 ‘개방형 로보틱스 데이터 플랫폼 개발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한다고 밝혔다.ⓒSKT CI
SK텔레콤은 AI기반 로보틱스 플랫폼 전문기업 인티그리트와 ‘개방형 로보틱스 데이터 플랫폼 개발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한다고 밝혔다.ⓒSKT CI

SK텔레콤, AI로보틱스 기업 ‘인티그리트’와 개방형 플랫폼 개발 협력 

SK텔레콤은 12일 AI기반 로보틱스 플랫폼 전문기업 인티그리트와 ‘개방형 로보틱스 데이터 플랫폼 개발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인티그리트는 로보틱스 플랫폼 전문기업으로, 서비스 로봇의 실시간 제어와 운영을 위한 관제 시스템 ‘플라잉렛’을 출시해 현대백화점·신세계백화점·롯데월드 등 대규모 유통 기업에 공급하고 있다. 

양사는 지능형 로봇에서 생성되는 데이터를 규격화하고, 서로 다른 로봇간 상호 연동이 가능한 개방형 로보틱스 데이터 플랫폼을 제작할 계획이다. 이를 통해 대규모 공공시설이나 상업시설에서 고가의 로봇을 직접 구매하지 않고도 공유형·구독형으로 활용할 수 있는 등 다양한 형태의 로봇 서비스가 전망된다. 

SKT는 자사가 보유한 로봇 관제, 비전(Vision) AI, 클라우드, 위치정보, 보안 기술 등 노하우를 인티그리트의 플랫폼과 결합해 고도화된 개방형 로봇 플랫폼 구축에 기여할 계획이다.

카카오엔터테인먼트는 DC 코믹스에 이어 마블 코믹스까지 웹툰으로 제작해 공개한다고 12일 밝혔다. ⓒ카카오
카카오엔터테인먼트는 DC 코믹스에 이어 마블 코믹스까지 웹툰으로 제작해 공개한다고 12일 밝혔다. ⓒ카카오

카카오엔터, 스파이더맨·토르 등 마블 코믹스 웹툰 7종 론칭

카카오엔터테인먼트는 DC 코믹스에 이어 마블 코믹스까지 웹툰으로 제작해 공개한다고 12일 밝혔다. 최근 영화 개봉으로 박스오피스 1위를 휩쓸고 있는 화제작 ‘닥터 스트레인지’를 시작으로, 마블 코믹스 웹툰 7개 작품을 연달아 론칭하며 관심을 모으고 있다.

카카오엔터는 지난해 4월 ‘배트맨’을 시작으로 △저스티스 리그 △원더 우먼 △슈퍼맨 △할리 퀸 등 총 5개 DC 코믹스 작품을 선보인 바 있다. 국내 최초로 만화책 형태의 DC 코믹스를 웹툰으로 제작한 것. 카카오엔터는 올해 국내 공식 마블 유통사 ‘시공사’와의 협업을 통해 DC 마블 작품 7종을 공급할 계획이다.

첫 개봉 웹툰은 ‘닥터 스트레인지’다. 대혼돈의 멀티버스 이후의 서사를 다룬다. 기존 마블 코믹스 독자들에게 가장 인기가 많은 제이슨 아론의 코믹스를 웹툰화해, 마법을 모르던 시절의 닥터 스트레인지의 모습과 ‘소서러 슈프림’이 되는 과정을 설명한다. 

오는 20일엔 영화 개봉을 앞둔 ‘토르: 러브 앤 썬더’의 원작 ‘토르’를 론칭한다. 6월에는 디즈니 플러스로 방영될 ‘미즈 마블’을 비롯해 △호크아이 △문나이트 △비전 등이 연이어 공개된다. 7월엔 2023년 영화로 개봉 예정인 ‘스파이더맨: 마일스 모랄레스’가 론칭된다. 1대 스파이더맨 피터 파커에 이어 2대 스파이더맨으로 데뷔한 마일스 모랄레스의 행적을 다룬다.

KT는 헬스케어 서비스 기업 ‘휴레이포지티브’와 베트남 원격의료 사업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12일 밝혔다. ⓒKT
KT는 헬스케어 서비스 기업 ‘휴레이포지티브’와 베트남 원격의료 사업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12일 밝혔다. ⓒKT

KT, ‘휴레이포지티브’와 베트남 원격의료 플랫폼 공동개발

KT는 헬스케어 서비스 기업 ‘휴레이포지티브’와 베트남 원격의료 사업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12일 밝혔다. 이번 협업은 KT가 베트남 디지털 헬스케어 시장 진출을 위한 전략적 파트너를 확보하기 위한 차원이다.

휴레이포지티브는 국내 디지털 헬스케어 기업으로, 만성질환 전용 관리 서비스인 ‘휴레이케어’ 등 플랫폼을 운영하고 있다. 

양사는 △원격의료 사업 공동개발 △서비스 기획 및 개발 △현지 의료기관을 통한 서비스 검증 △베트남 환자 대상 시범서비스 제공 등 베트남 원격의료 사업에 협력할 계획이다. 

KT는 올해 안으로 당뇨 관리 중심의 베트남 원격의료 플랫폼을 출시할 계획이다. 플랫폼 범위는 향후 고혈압 등 타 만성질환 관리까지 단계적으로 확대된다. 

KT는 베트남에서 원격의료 플랫폼 성공사례를 만들고, 이를 기반으로 동남아 섬 국가 중심으로 시장을 확대한다는 방침이다. 이를 위해 KT는 지난해 베트남 국립암센터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올해 4월부터 베트남 하노이 의대와 원격의료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하노이 의대와는 연내 만성질환 중심의 원격의료 서비스 검증(PoC)도 시작할 예정이다. 

담당업무 : 통신 및 전기전자 담당합니다.
좌우명 : 사랑에 의해 고무되고 지식에 의해 인도되는 삶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