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카드, 새 브랜드 'NU' 적용 신규카드 2종 출시… 브랜딩 박차
스크롤 이동 상태바
우리카드, 새 브랜드 'NU' 적용 신규카드 2종 출시… 브랜딩 박차
  • 고수현 기자
  • 승인 2022.05.16 17: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사오늘, 시사ON, 시사온=고수현 기자)

우리카드가 지난 4월 론칭한 NU 브랜드를 적용해 출시한 신규카드 2종.
우리카드가 지난 4월 론칭한 NU 브랜드. 우리카드는 최근 새 브랜드를 적용한 신규카드 2종을 선보였다. ⓒ우리카드

우리카드(사장 김정기)는 지난 4월 론칭한 새 브랜드 'NU'를 적용한 신규 카드 2종을 최근 출시했다고 16일 밝혔다.

우리카드에 따르면 새 브랜드 'NU'는 New&Unique의 약자로, 이번에 새로 출시된 카드 2종 'NU Uniq'와 'NU Blanc'은 NU 브랜드 첫 상품이자 기존 상품과 다른 새롭고 차별화된 혜택을 제공하기 위해 출시됐다.

'NU Uniq'는 상품기획 단계에서부터 빅데이터 분석을 통해 고객 선호 영역과 최근 소비 트렌드를 반영해 쉽고 편리하게 할인 혜택을 누릴 수 있도록 구성한 것이 특징이다. 전월실적 조건, 할인한도 없이 국내 가맹점 이용금액의 0.5%가 무제한 할인되고 우리페이 결제 시 추가 0.3% 할인적용이 가능하다.

고객이 선호하는 LIVING 및 ENJOY 영역에서 1.5~5% 할인 혜택을 담았다. LIVING 영역인 △소셜커머스(쿠팡, G마켓, 11번가) △배달앱(배달의민족, B마트, 쿠팡이츠) △대형할인점(이마트, 롯데마트, 홈플러스) △교통(대중교통, 택시(카카오T 포함), 주유, 전기차)에서 1.5% 할인, ENJOY 영역인 △스트리밍(넷플릭스, 유튜브 프리미엄, 멜론, 디즈니플러스) △커피(스타벅스, 폴바셋, 커피빈, 이디야 등)에서는 5% 할인이 가능하다.

4가지 LIVING 영역 중 이용 금액이 가장 높은 영역에서 할인된 금액을 자동으로 한 번 더 적립해주는 UNIQ LIVING 서비스도 제공한다. 매번 달라지는 고객소비 패턴을 고려한 'Auto Curation' 혜택으로, 고객이 혜택을 일일이 따지지 않고 카드를 이용해도 자동으로 최대한의 혜택을 받을 수 있다.

'NU Blanc'은 심플하면서도 강력한 혜택을 제공함과 동시에 비교적 저렴한 연회비 대비 프리미엄 서비스를 알차게 담았다. 전월실적 조건, 적립할인한도 없이 국내 가맹점 이용금액의 1%가 무제한 적립되고 우리페이 결제 시 추가 0.3% 적립이 가능하다.

전월 국내가맹점 100만원 이상 이용 시, 국내 전가맹점에서 추가 0.5% 적립을 제공하며, 해외 전가맹점에서도 3% 적립이 가능하다. 6개월간 1000만원 이상 이용 시 연간 최대 4만점의 추가 보너스 포인트적립 서비스도 제공된다. 

또한 합리적인 연회비(5만원)에 프리미엄 카드 수준의 서비스를 모두 담았다. △전세계 공항라운지 △K리무진 버스 △국내 지정 골프장 커피(4잔) △국내 지정 골프연습장 타석권 △전국 부티크 호텔 브런치 서비스를 모두 무료로 이용할 수 있다.

우리카드는 NU 브랜드 카드 2종 출시를 기념해 이달 말까지 캐시백 이벤트를 진행한다. 이벤트에 응모한 'NU Uniq', 'NU Blanc' 이용 고객은 이달 한달 동안 대상 카드로 이용한 국내 이용 금액에 대해 기본 할인 및 적립 혜택을 받은 금액만큼 한 번 더 캐시백(NU Uniq 최대 2만원, NU Blanc 최대 5만원)을 받을 수 있다.

우리카드 관계자는 "고객을 위한 새로운 가치 New & Unique, 대표브랜드 'NU'의 론칭과 더불어, 심플하면서도 강력한 혜택을 담은 'NU Uniq', 'NU Blanc'에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우리카드는 지난 4월 대표 브랜드 New&Unique 'NU'를 론칭했다. 고객을 위한 새롭고 차별화된 브랜드라는 의미를 담고 있으며, 향후 브랜딩 활동을 전개하는 구심점 역할을 수행할 예정이다.

담당업무 : 경제부 기자입니다. (은행·증권·카드 담당)
좌우명 : 기자가 똑똑해지면 사회는 더욱 풍요로워진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